라이프셰어

Home > 라이프셰어
Home > SSG DAILY/PRESS
‘스토리가 있는 컨텐츠’로 ‘세상에 없는 일류기업’ 주문
신세계그룹 정용진 부회장 신년사
신세계그룹
#신세계그룹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신년사를 통해 2018년 경영 화두로 ‘스토리가 있는 컨텐츠 개발’을 임직원들에게 제시했다.


정부회장은 2일 신년사 사내방송을 통해 “기존과 같은 성장 방식은 앞으로 통하지 않는다.”며, ‘세상에 없는 일류기업’이 되어야 하고, “‘스토리가 있는 컨텐츠’로 그것이 가능하리라 믿는다”고 밝혔다.


이어 “스토리가 있는 컨텐츠야말로, 경쟁사와 근본적으로 차별화하고, 고객들과의 공감을 통해 고객이 우리를 찾을 수 있게 만드는 강력한 무기다”라며, “상품, 점포, 브랜드 등 우리가 가지고 있는 모든 컨텐츠를 다양한 스토리로 연결해 고객의 니즈에 맞춰 재편집해 낼 수 있는 역량을 새로운 핵심 경쟁력으로 확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첫째, 고객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을 360도로 관찰하고 이해해야 하며, ▲둘째, 임직원 모두가 스토리가 있는 컨텐츠 개발자가 되어야 할 것, ▲마지막으로 고정관념을 넘어 일상의 다양한 경험으로부터 진솔하고 재미있는 스토리를 찾을 것 등 세가지 역량을 우선적으로 개발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스토리가 있는 컨텐츠’의 사례로, ▲‘미키마우스’를 비롯한 캐릭터와 스토리 왕국이 된 ‘디즈니’, ▲용품이 아니라 스포츠 정신을 파는 회사로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나이키’, ▲스토리텔링으로 고속 성장하며 유니레버에 1조원에 인수된 면도날 정기 배송 스타트업 기업인 ‘달러쉐이브클럽’을 들었다.


이를 통해 ‘꿈 같은 시간’, ‘꿈 같은 기억’, ‘꿈 같은 경험’ 을 전달하며, 확실한 라이프셰어 파트너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부회장은 “전방위적인 사업구조 혁신을 통한 ‘수익성 확보’와 불확실한 경영환경에서도 견딜 수 있고, 기회가 왔을 때 과감한 투자를 할 수 있는 ‘재무 안정성 강화’, 각 사별 신규사업 안정화와 ‘새로운 미래 먹거리 발굴’을 통해 위기에 철저히 준비하자”고 당부했고, 신년사 마무리로 “주 35시간 근무제는 국내 대기업 중 최초로 시행하는 것으로, 성공적인 사례로 잘 정착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2018.01.02 (화)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인천광역시-인천경제자유구역청, 복합쇼핑시설 투자협약 체결
송도에 ‘라이프스타일센터’ 추진
신세계그룹
#신세계그룹





신세계그룹은 인천 송도 경제자유구역 내에 대규모 라이프스타일센터를 건립하기로 했습니다.

 

이를 위해 인천광역시,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대규모 라이프스타일센터 건립 투자협약식’을 23일(수) 오후 3시 인천광역시청에서 체결했습니다.

 

투자협약식에는 유정복 인천광역시장, 이영근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 김해성 신세계그룹 전략실장(사장), 박주형 ㈜인천신세계 대표이사가 참석했습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신세계그룹은 총 5,000억원을 투자해 부지면적 5만9,600㎡ (1만8,100여평) 에 백화점, 대형마트를 포함한 엔터테인먼트, 문화시설 관련 콘텐츠를 갖춘 복합쇼핑몰을 개발할 계획입니다.

 

인천 송도에 복합쇼핑몰이 들어서게 되면 국내 수요는 물론 인근의 인천국제공항 등을 바탕으로 해외 관광객 수요까지 흡수하게 되어 중국, 일본인 등 외국인 관광객 유치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번 복합쇼핑시설 대규모 투자로 직접 및 간접고용을 통해 총 5,000명이 넘는 일자리가 창출돼 경기침체에 따른 고용난 해소에도 큰 도움이 될 전망입니다.

 

특히, 지역업체 참여를 독려하고 지역주민을 우선 채용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인천신세계가 추진하는 복합 쇼핑시설은 신세계그룹이 전국의 주요 거점을 중심으로 추진하고 있는 대규모 ‘라이프스타일센터(LSC)’의 일환입니다.

 

인천 송도 복합쇼핑몰을 통해 신세계는 쇼핑과 엔터테인먼트, 문화 및 레저 기능 복합화로 가족단위를 포함한 전 연령대 고객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키고, 국내외 1천만명의 방문객들의 다양한 욕구를 충족시켜 줄 수 있는 기회의 장을 제공할 계획입니다.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은 “㈜인천신세계가 추진하는 복합상업시설 건립이 송도지구는 물론 인천광역시 전체에 활력을 불어 넣는 상승 동력이자 새로운 성장산업으로 작용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신세계그룹은 쇼핑, 여가, 외식, 문화생활 등을 한 곳에서 해결할 수 있는 ‘라이프스타일센터(LSC)’ 전략에 적합한 교외형 복합쇼핑몰 사업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은 평소 유통업의 미래는 유통업체 간의 시장점유율인 마켓셰어(Market share)보다 소비자의 일상을 점유하는 라이프셰어(Life share)를 높이는데 달려 있다고 강조해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