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유그라픽

Home > 디유그라픽
Home > SSG DAILY/PRESS
디자인유나이티드, 지난해 11월 진행된 1차 디자인 공모전 당선작 공식 판매
디유 그라픽, 당선작 10종 티셔츠로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고객이 직접 만든 그래픽이 티셔츠로 출시된다.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의 캐주얼 브랜드 디자인유나이티드(Design United)는 지난해 11월 진행한 1차 디자인 공모전 디유 그라픽(DU grapick)에서 최종 선정된 작품들을 금일 신제품으로 출시했다.


디유 그라픽은 그래픽(graphic)과 뽑다(pick)의 합성어로, 1~2차 두 번에 걸쳐 고객들이 자유 주제로 자신이 그린 그래픽 디자인을 제출하는 형식의 공모전이다.


지난해 11월에 진행된 1차 그래픽 공모전에서는 총 860여 개의 작품이 접수됐으며, 86대 1의 경쟁률을 뚫고 10개 작품이 최종 선정됐다.


당선작들에게는 등수에 관계없이 작품 당 1백 만 원의 상금이 주어졌으며, 해당 작품들은 디자인유나이티드만의 방식으로 재해석돼 이번 여름 시즌을 겨냥한 다채로운 색상의 반팔 티셔츠로 탄생했다.


‘UNCONVENTIONAL(관습에 얽매이지 않는)’, ‘NO MORE WAR(전쟁은 그만)’ 등 소신을 담은 메시지의 타이포그래피 제품부터, 스트리트 무드를 반영한 재치 있는 그래픽 제품, 독특한 기법의 레터링 등 다양한 작품들이 제품으로 출시됐다.


이번 그라픽 컬렉션은 화이트, 네이비, 그레이, 블랙 등의 기본 색상 외에도 핑크, 그린, 블루 등 복고 느낌을 물씬 풍기는 색상들로 출시돼 이번 시즌 거세게 불고 있는 뉴트로 열풍을 반영했다.


디자인유나이티드는 그라픽 컬렉션 출시를 기념해 고객 사은 행사를 진행한다. 


이 달 1일부터 6일까지 6일 간 그라픽 티셔츠를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30% 할인혜택이 제공된다. 


그라픽 티셔츠의 정가는 19,900원이다. 

 

한편, 디자인유나이티드는 이번 1차 당선작 제품 출시에 이어 6월 1일, 2차 당선작 10개의 제품을 추가로 공개할 예정이다. 


고객들이 직접 참여해 디자인한 디자인유나이티드의 그라픽 컬렉션은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와 디자인유나이티드 전국 매장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2019.05.02 (목)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인터내셔날 디자인 유나이티드, 11월 진행된 1차 디자인 공모전 폭발적 반응에 2차 상시 공모전 진행
내가 디자인한 그래픽이 상품으로 출시된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의 캐주얼 브랜드 디자인 유나이티드(Design United)가 이달 14일부터 디자인 공모전 디유 그라픽(DU grapick)을 진행한다. 


지난 11월 디자인 유나이티드는 1차 디자인 공모전을 진행했다. 


총 800여 개의 작품이 접수 됐으며, 8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10개의 작품이 최종 당선됐다. 


디자인 유나이티드는 기대 이상의 호응과 우열을 가리기 힘든 전문가 수준의 공모작이 쏟아지자 이달 추가 공모전 ‘디유 그라픽’을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디유 그라픽은 그래픽(graphic)과 뽑다(pick)의 합성어로, 이달 14일부터 내년 2월 15일까지 두 달간 매주 응모된 작품 중 한 개씩 당선작을 선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누구나 자유 주제로 자신이 그린 그래픽 디자인을 자유롭게 제출할 수 있다. 



디자인 유나이티드는 매주 1회씩 브랜드의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당선자와 작품에 대한 스토리를 공개할 예정이다.


1차~2차 공모전을 통해 당선된 총 20개의 그래픽은 등수에 관계없이 작품 당 1백만 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또한 수상작은 내년 5월부터 순차적으로 디자인 유나이티드의 2019 봄, 여름 시즌 신상품으로 제작돼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와 디자인 유나이티드 전국 매장을 통해 판매될 예정이다.


디자인 유나이티드는 이번 공모전을 통해 브랜드의 주 고객층인 밀레니얼 세대 고객들과의 접점을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세계인터내셔날 디자인 유나이티드 관계자는 “이번 공모전은 고객이 직접 참여해 함께 만들어나가는 브랜드의 이미지를 구축하고, 고객들이 원하는 트렌디한 디자인을 빠르게 상품에 반영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라고 말했다. 



2018.12.06 (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