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태

Home > 동태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대한민국 원양산업 진출 61주년 기념
원양 수산물 100톤 물량 직거래대전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가 해양수산부와 함께 원양선사 직거래대전 행사를 선보인다.
 
이마트는 28일(목)부터 7월 4일(수)까지 1주일간 원양 오징어(마리)를 2,300원에, 절단 동태(특/100g)를 400원에, 참치 모듬회(240g/팩)를 35,800원에 판매한다.
 
특히 행사를 기념해 28일(목) 오후 1시 30분에는 조승환 해양정책실장, 윤명길 한국원양산업협회장, 민영선 이마트 신선담당 등이 참석해 시식 행사, 사은품 증정 등 기념식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마트는 대한민국 원양산업 진출 61주년을 기념해 해양수산부 및 한국원양산업협회와 함께 일주일간 6.5억원, 100톤 규모의 원양 수산물을 저렴하게 판매하는 행사를 기획했다.

 

2018.6.29 (금)

Home > SSG DAILY/PRESS
얼큰한 탕/조림용 수산물 및 매운 야식음식 모음전
명절 뒷풀이는 매운 맛이 대세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 17일까지 얼큰한 탕/조림용 수산물 및 매운 야식음식 모음전 펼쳐



명절 스트레스는 매운 맛으로 푼다! 이마트가 오는 17일(수)까지 매운탕과 조림용 수산물을 비롯해 매운 야식 먹거리 모음전을 열어 명절 직후 기름진 입맛 다스리기에 나섭니다.


우선, 한식 요리 가운데 대표적인 매운음식인 매운탕과 칼칼한 조림용 수산물을 최대 36% 가량 할인하는데요. 찌개와 볶음요리에 어울리는 선동오징어(대/국산)와 꽁치(중/대만산)을 각 1,490원과 500원(각/마리)에, 얼큰한 탕에 어울리는 동태(특대/러시아산)와 제철 코다리(대/러시아산)은 각 3,880원(마리)과 8,800원(4마리)에 판매합니다. 또, 매운 닭발과 돼지껍데기 등 매콤한 맛의 인기 야식 메뉴들은 가정에서 손쉽게 조리할 수 있도록 소스 포함형 제품으로 기획해 판매를 시작합니다.

   

이마트는 매콤한 닭발 전용 소스가 함께 들어있는 ‘청춘닭발[250g/팩]’과 손질한 돼지껍데기와 전용 양념소스로 구성된 ‘매콤한 양념 돼지껍데기[350g/팩]’을 4,800원에 판매하고 춘천식 닭갈비[400g/팩]은 6,280원에 판매합니다. 더불어 같은 기간동안 저칼로리에 상큼하게 즐길 수 있는 샐러드용으로 어린잎채소(150g)를 2,580원에 판매하고 곁들어 먹을 수 있는 샐러드 드레싱 10종을 정상가 대비 17% 할인합니다. 이처럼 명절 직후 매운 먹거리 행사를 대거 준비한 배경으로는 명절 직후에 상대적으로 자극적인 매운맛 음식이나 상큼한 샐러드 소비가 크게 늘기 때문입니다. 실제 지난해 추석 직후 1주간 이마트 판매동향을 분석하면, 각종 찌개용 양념장은 추석 전주 대비 19.8%, 상큼한 맛의 샐러드류는 9.8% 매출이 늘며 큰 폭의 증가세를 보였습니다.

   

이마트 최훈학 마케팅팀장은 “명절동안 기름진 음식에 지친 고객들이 선호하는 매콤하고 자극적인 음식들로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며, “과거 구매패턴 분석을 기반으로 행사상품 선정해 앞으로도 고객의 숨은 니즈까지 찾아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Home > SSG DAILY/PRESS
전년 홀로 감소했던 냉동수산물 매출 7.4% 신장
냉동 수산물 매출 회복, 원양 수산물 할인전
이마트
#이마트

전년 홀로 감소했던 냉동수산물 매출 7.4% 신장





최근 수산물 소비가 살아난 가운데 홀로 외면 받았던 냉동 수산물이 가장 높은 신장세를 보이며 돌아왔는데요.

 

이마트는 바다의 날(5월31일)을 맞이하여 이러한 냉동 수산물의 높은 인기에 불을 지피는 ‘원양 수산물 할인 대전’을 개최합니다. 이마트는 해양수산부, 한국원양산업협회와 함께 오는 28일부터 6월3일까지 일주일 간 오징어, 참치 등 인기 냉동 수산물을 최대 반값 이상으로 할인하여 판매합니다.

 

이마트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4월까지 냉동 수산물 매출은 전년 동 기간 대비 7.4% 늘어 지난 해 같은 기간(14.1.1~4.30) 냉동 수산물 매출이 12.0% 줄어들었던 것과는 대조적입니다.

 

지난 해 상반기 냉동 수산물 매출이 9.9%나 줄었으나, 하반기에 6.6%로 성장세를 보이기 시작했고, 올해 1~4월은 1.2% 포인트 높은 7.4%나 증가해 냉동 수산물 매출이 신장세가 점차 증가하고 있습니다. 특히, 생(生) 수산물과 수산물 전체 신장세는 다소 줄어든 가운데 거둔 매출 실적이라 더욱 눈에 띄는데요.

 

최진일 이마트 수산팀장은 “지난 해 하반기부터 수산물 소비 심리가 살아나는 가운데,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하고 장 기간 보관할 수 있는 냉동 수산물의 매출이 1~2인 가족을 중심으로 가장 크게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원양산업협회와 함께 ‘바다의 날’행사 주간 오징어, 참치 등 반값 할인





이마트는 냉동 수산물 매출이 호조를 보이자 한국원양산업협회와 함께 지난 해 바다의 날 행사 물량인 120톤의 3배가 넘는 430톤 규모의 냉동 수산물을 사전 기획해서 인기 수산물 먹거리의 가격을 최대 절반 이상 낮출 수 있었습니다.

 

이번 할인 행사에서 일주일 간 이마트는 원양산 냉동 오징어를 정상 판매가 대비 58% 할인한 4마리에 2000원에 선보이며, 인기 생선 횟감인 ‘참치 뱃살회’를 53%에 할인한 18,800원에 판매합니다.

 

그 밖에도, 전체 조업 물량 중 5% 밖에 되지 않는 1.3kg 내외 크기의 러시아 산 왕(王) 동태를 40% 할인한 3,900원에 준비하였으며, 청정 해역인 대서양 라스팔마스 지역에서 조업한 원양 돔(3미)을 24% 싼 2,250원에 판매합니다.

 

민영선 이마트 식품담당 상무는 “이번 행사는 원양 선사와 냉동 수산물을 직거래해서 유통단계 최소화를 통해 소비자에게는 신선한 상품을 공급하고 원양 선사에는 물량 선 순환의 기회를 줄 것으로 보인다.” 며 “어획량이 지난 해보다 27% 늘어나 7만1천톤(4월 누계 기준)에 이르는 원양 오징어처럼 생산량이 늘어나 가격이 낮아진 상품들을 더욱 싼 값에 선보여 소비자들이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수산물을 구입할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