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메나주리

Home > 더메나주리
Home > SSG LIFE/PEOPLE
SSG블로그 팀어택, 신세계그룹 최고의 팀을 만나다!
베키아에누보 편
신세계푸드
#최고의팀


웨스틴 조선 서울 저층 로비, 환하게 펼쳐진 오픈 라운지에 퍼지는 맛있는 냄새. 그리고 밝은 미소로 맞아주는 사람들. 여기가 어디냐구요? 웨스틴 조선 서울의 대표 이탈리안 비스트로이자 자칭타칭 조선호텔 식음 부서의 꽃, 베키아에누보입니다.



웨스틴 조선 서울 베키아에누보, 우리팀을 소개합니다


|왼쪽에서부터 정기채 부지배인, 박항원 지배인, 유승준 캡틴, 정현정 캡틴, 우은혜 사원, 조혜진 사원, 

송미라 사원, 이진희 바리스타, 안효철 소믈리에, 유병현 사원. 늘 정다운 베키아에누보 우리 팀!



‘베키아에누보’라는 이름을 처음 들으면 누구나 그 뜻이 궁금해질 것 같은데요. 바로 이탈리아어로 ‘올드 앤 뉴(Old & New)’라는 뜻입니다. 그 의미와 일맥상통하듯 베키아에누보는 이탈리안 푸드의 클래식한 맛에 트렌디한 스타일을 가미한 레스토랑입니다.


웨스틴 조선 서울 베키아에누보는 레스토랑과 함께 트렌디한 와인을 합리적인 가격대로 판매하는 와인 리테일샵 그리고 케이크로 유명한 델리샵 더메나주리까지 함께 운영하고 있는데요. 그래서 다양한 분야의 업무를 담당하는 팀원들이 함께 어우러져 으쌰으쌰하고 있습니다.



친절하고 다정다감하게 모든 팀원을 감싸주시는 박항원 지배인(우)과 

가장 높은곳에서(가장 키가 큼!) 베키아에누보를 알뜰살뜰히 챙겨주시는 정기채 부지배인(좌)



지배인과 부지배인, 캡틴을 필두로 베키아에누보의 맛을 책임지는 총주방장과 요리사, 와인샵의 와인샵 마스터와 소믈리에, 커피 바리스타 그리고 전체 서비스를 책임지는 서비스 담당까지. 각자 맡은 업무는 천차만별이지만 그 소속감은 다른 부서보다 더 견고합니다.




베키아에누보와 함께한 맛있는 수다



여느 호텔 레스토랑보다 캐주얼하고 트렌디한 스타일을 지향하는 베키아에누보는 그만의 독특한 스타일로 꾸준히 사랑받고 있습니다. 그래서인지 조선호텔의 다른 어떤 팀 보다 영하고 활기찬 분위기가 이곳에 머무는 모든 사람의 기분까지 들뜨게 합니다. 하지만 절대 과하지 않습니다. 클래식과 트렌디, 정적임과 동적임, 차분함과 경쾌함, 그 오묘한 경계의 균형이 만드는 기분 좋은 느낌입니다.


“베키아에누보는 레스토랑이란 특성상 항상 바쁘게 돌아가는데요. 체력적으로 많이 힘들지만 자기가 맡은 부분에 대해서는 열심히 책임감을 발휘해주는 팀원 모두에 항상 고맙게 생각한답니다.” – 정기채 부지배인


“너무 바빠서 놓칠 수도 있는 부분들을 모두 자기 탓이라고 생각하고, 심지어 우기기까지 하는 이기적이면서(?) 인간적인 단체죠. 하하” – 유병현 사원


베키아에누보 팀은 평소 수평적인 의사소통 분위기를 조성하고, 분기별로 정기적인 단합대회를 진행하는 등 평등하고 활기찬 파트너쉽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는데요. 이런 노력이 팀의 단합과 긍정적인 에너지,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는 독특한 문화를 형성하는 데 도움이 된 것 같습니다.





이런 특유의 분위기 때문인지 베키아에누보는 유난히 마니아층이라고 불리는 단골손님이 많은데요. 해외 거주하시며 한국 올 때마다 잊지 않고 들리는 고객, 추천 와인을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무조건 구매해주시는 고객 등 고객과 함께 나눈 따뜻한 에피소드도 많습니다.


“지난 추수감사절에 터키요리를 주문하신 고객이 있었는데요. 요리 도착 시간에 비해 초대손님이 빨리 도착한 터라 발을 동동구르고 계신다는 이야기를 들었어요. 그래서 약속시간 보다 더 빨리 요리를 준비해서 총알택시로 댁까지 직접 배달한 적이 있었습니다. 그날 제가 난생 처음 터키를 썰어봤는데요. 비록 능숙하지 못한 칼질이었지만 주문하신 고객님께서 그날의 서비스에 너무 크게 감동해주셔서 저도 덩달아 감동하였답니다. 이게 바로 호텔리어의 고객감동 서비스구나- 라는 생각을 했죠.” – 안효철 소믈리에



베키아에누보, 베스트를 찾아라!





선택장애를 불러오는 미식 천국 베키아에누보 메뉴 중 모든 팀원이 입을 모아 선정한 베키아에누보 최고의 메뉴는?! 바로 베키아에누보 이귀태 주방장이 이태리 피에몬테 지방을 여행하던 중 친구가 운영하는 레스토랑에서 감명을 받고 만들어낸 라비올리입니다. 샴페인 트러플소스를 곁들인 버섯 라비올리는 이태리 피에몬테 현지의 맛에 한국인의 입맛을 고려해 만들어내 오직 베키아에누보에서만 맛볼 수 있는데요. 한국에 들르면 꼭 먹고 가는 외국인 고객이 있을 정도로 베키아에누보의 스타 메뉴 중 하나랍니다.






Home > SSG DAILY/PRESS
올반 14호점, 부산 센텀시티몰 “파미에스테이션 입점”
한식의 신세계 부산 상륙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
#올반

올반 14호점, 부산 센텀시티몰 “파미에스테이션 입점”





신세계푸드의 한식 브랜드 올반이 부산 해운대구 최고의 상권 센텀시티에 14호점을 오픈하고 맛으로 진검 승부하겠다는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종합식품기업 신세계푸드의 한식 브랜드 올반은 3일 국내 백화점 가운데 최대 규모인 부산 신세계 센텀시티점이 추가 개장하는 센텀시티몰 4층 파미에스테이션에 14호점을 오픈한다고 밝혔습니다.

 

올반은 패션•라이프스타일 전문 매장으로 구성된 센텀시티몰을 방문하는 다양한 고객을 대상으로 올반의 진정성있는 맛과 품격으로 승부해 상업, 관광, 교통, 주거 등 부산 최고의 상권이자 랜드마크인 해운대구 센텀시티에서 한식의 대중화를 선도해 나간다는 전략입니다.

 

2014년 10월 론칭한 올반은 대부분의 음식을 지자체와 MOU를 통해 직매입한 식재료를 사용하고 조리사가 매장에서 직접 만들기 때문에 음식의 진정성을 느낄 수 있는데요. 2014년 11월 오픈한 센트럴시티점은 최근까지 약 43만명이 방문하는 등 파미에스테이션 최고의 맛집으로 자리잡았습니다.

 

올반은 ‘올바르게 만들어 반듯하게 차리다’는 의미로 신세계푸드가 1년여 동안 국내 한식시장 조사, 지역 및 종가집 한식메뉴 연구를 통해 조리법을 계량화하고 맛을 표준화시킨 한식사업 모델입니다.

 

올반은 부산 고객의 입맛을 잡기 위해 ‘봄의 싱그러움이 느껴지는 제철 식재료를 사용한 형형색색(形形色色) 컬러푸드’를 주제로 봄 신메뉴 22종을 개발하고 3일부터 전 매장에서 선보입니다. 봄미나리 진미채 해초무침, 담양 죽순 떡갈비 샐러드, 제주 하귤 홍심무 샐러드, 봄꽃 오미자 보리수단, 포천홍삼 대추탕, 주꾸미 미나리 샐러드 등 형형색색의 건강 음식을 활용한 게 특징입니다.

 

또한 어린이를 위한 한정 특별메뉴로 개발한 볶음밥과 만난 꼬마 붕어빵은 낙지 볶음밥을 한입에 먹기 좋게 붕어빵 모양으로 만들어 봄철 어린이들의 입맛을 돋우는데 제격입니다.

 

한편 올반은 센텀시티몰 오픈 기념으로 고객 맞춤형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3월 27일까지 방문한 고객을 대상으로 올반 아삭 장아찌1종 증정, 베키아에누보 아메리카노 커피 1+1 교환권, 자니로켓 오리지널 밀크셰이크 1+1 교환권, 더메나주리 캐릭터 컵케이크 1,000원 할인권, 패이야드 자몽에이드 1+1 교환권 등 센텀시티에 입점한 신세계푸드 외식 브랜드의 혜택을 담은 쿠폰북을 성인 2인 기준 1부씩 제공합니다. 올반 센텀시티점 이용 고객은 영수증 지참 시 신세계 센텀시티점의 스파랜드 30%할인, 스파랜드 이용 고객은 올반 센텀시티점 10%할인을 제공받는 이벤트도 진행합니다.

 

올반 센텀시티점은 611㎡(185평) 규모에 182석이며 평일 점심 성인기준으로 14,900원, 저녁 및 주말은 22,900원입니다. 예약 전화번호는 051-745-1960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