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트로

Home > 뉴트로
Home > SSG DAILY/PRESS
청바지 입기 좋은 5월, 2019년 패션 트렌드 ‘데님’ 인기에 진캐주얼 장르 찾는 2030세대 늘어나
신세계백화점, ‘청청패션’이 돌아왔다
 
#신세계백화점



청바지 안에 청남방을 같이 입으면 촌스럽다? 한때는 센스 없는 패션으로 인식되던 ‘청청’이 다시 주목 받고 있다.


2019년 봄/여름 패션 트렌드 상품으로 ‘데님’이 꼽히며 2030세대를 중심으로 청바지와 같은 기본 상품 외에 데님 원피스, 데님 재킷, 등 다양한 스타일의 데님 상품이 각광받고 있는 것.


아크네 스튜디오 등과 같은 글로벌 컨템포러리 브랜드들도 앞다투어 데님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으며 리바이스, 타미힐피거 등 전통 청바지 브랜드들도 ‘엔지니어드’, ‘코카-콜라 캡슐 컬렉션’ 등 한정 상품을 선보이며 ‘데님’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다. 


무더운 여름철을 앞둔 5월은 전통적으로 청바지, 데님 셔츠, 원피스 등을 찾는 고객들이 많아지는 시기이다.


이에 더해 90년대 레트로 스타일에 최신 감각을 더한 ‘뉴트로’가 올해 트렌드를 대표할 키워드로 선정되며 청바지, 청재킷 등 데님 상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실제 올해 1월부터 5월 7일까지 신세계백화점의 데님 상품을 구매하는 고객들은 지난해 동기간 대비 11.9% 늘었으며 매출도 전년보다 13.5% 신장하고 있다.


특히 이 중 트렌드에 민감한 2030세대 고객들의 데님 상품 수요는 전년보다 39.4% 늘어나며 돌아온 데님 열풍을 보여주고 있다. 

 

유환염 신세계백화점 영패션 팀장은 “매일 입어도 어색하지 않은 기본 청바지부터 락스에 담근 듯 물빠진 ‘돌청 재킷’, 아저씨 바지와 같은 헐렁한 와이드 핏 청바지 등 다양한 뉴트로 풍의 상품이 젊은 고객들을 중심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신세계는 올해 봄/여름 패션 아이템인 ‘데님’과 관련한 다양한 대형행사를 마련했다.


먼저 10일부터 12일, 17일부터 19일까지 두 차례에 걸쳐 신세계백화점 전 점의 게스진 상품을 최대 30%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일부 상품 제외)


이어 신세계백화점 영등포점에서는 10일부터 26일까지 A관 지하 2층 행사장과 브랜드 본매장에서 <써머 데님&어글리 슈즈 페어>를 열고 2019 인기 데님 상품과 어글리 슈즈를 특별한 가격에 연이어 선보인다.


10일부터 16일까지 최대 60% 할인된 가격으로 선보이는 데님 페스티벌의 대표 상품으로는 정상가 229,000원의 캘빈클라인 남성 테이퍼드진이 91,600원, 정상가 79,000원의 버커루 여성 스키니진 30,000원, 정상가 168,000원의 게스진 여성 부츠컷 커팅 청바지를 84,000원에 판매한다.


또 10일부터 26일까지 영등포점 B관 3층 브랜드별 본매장에서 진행되는 어글리 슈즈 페어에서는 디스커버리 608 스니커즈 99,000원, 나이키 M2K 119,000원, 휠라 디스럽터 69,000원, 르꼬끄 모나코 스니커즈 129,000원 등이 있다.



2019.05.09 (목)

Home > SSG DAILY/PRESS
디자인유나이티드, 지난해 11월 진행된 1차 디자인 공모전 당선작 공식 판매
디유 그라픽, 당선작 10종 티셔츠로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고객이 직접 만든 그래픽이 티셔츠로 출시된다.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의 캐주얼 브랜드 디자인유나이티드(Design United)는 지난해 11월 진행한 1차 디자인 공모전 디유 그라픽(DU grapick)에서 최종 선정된 작품들을 금일 신제품으로 출시했다.


디유 그라픽은 그래픽(graphic)과 뽑다(pick)의 합성어로, 1~2차 두 번에 걸쳐 고객들이 자유 주제로 자신이 그린 그래픽 디자인을 제출하는 형식의 공모전이다.


지난해 11월에 진행된 1차 그래픽 공모전에서는 총 860여 개의 작품이 접수됐으며, 86대 1의 경쟁률을 뚫고 10개 작품이 최종 선정됐다.


당선작들에게는 등수에 관계없이 작품 당 1백 만 원의 상금이 주어졌으며, 해당 작품들은 디자인유나이티드만의 방식으로 재해석돼 이번 여름 시즌을 겨냥한 다채로운 색상의 반팔 티셔츠로 탄생했다.


‘UNCONVENTIONAL(관습에 얽매이지 않는)’, ‘NO MORE WAR(전쟁은 그만)’ 등 소신을 담은 메시지의 타이포그래피 제품부터, 스트리트 무드를 반영한 재치 있는 그래픽 제품, 독특한 기법의 레터링 등 다양한 작품들이 제품으로 출시됐다.


이번 그라픽 컬렉션은 화이트, 네이비, 그레이, 블랙 등의 기본 색상 외에도 핑크, 그린, 블루 등 복고 느낌을 물씬 풍기는 색상들로 출시돼 이번 시즌 거세게 불고 있는 뉴트로 열풍을 반영했다.


디자인유나이티드는 그라픽 컬렉션 출시를 기념해 고객 사은 행사를 진행한다. 


이 달 1일부터 6일까지 6일 간 그라픽 티셔츠를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30% 할인혜택이 제공된다. 


그라픽 티셔츠의 정가는 19,900원이다. 

 

한편, 디자인유나이티드는 이번 1차 당선작 제품 출시에 이어 6월 1일, 2차 당선작 10개의 제품을 추가로 공개할 예정이다. 


고객들이 직접 참여해 디자인한 디자인유나이티드의 그라픽 컬렉션은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와 디자인유나이티드 전국 매장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2019.05.02 (목)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뉴트로(New+Retro)’ 트렌드 반영한 원조 소주 브랜드 ‘진로’ 소주 판매
복고풍 ‘진로’ 소주 출시
 
#이마트


이마트가 ‘뉴트로(New+Retro)’ 트렌드를 반영한 원조 소주 브랜드 ‘진로’ 소주를 판매한다.


이마트는 전국 이마트에서 진로 소주 360ml를 1병 당 1,190원(공병 가격 포함)에 판매한다.


진로 소주는 1924년 출시된 국내 원조 소주 제품으로, 뉴트로 트렌드에 새롭게 리뉴얼 과정을 거쳐 라벨 사이즈와 병 모양 등 과거 디자인을 현대적으로 복원해 출시됐다.


기존 제품과 달리 투명한 하늘색 색상의 소주병으로 순한 느낌을 주며, 편한 음용감을 위해 16.9도로 개발됐다.



2019.05.02 (목)

Home > SSG DAILY/PRESS
엄마 트렌치코트, 아빠 양복에 열광하는 20~30대
뉴트로 열풍에 트렌치코트, 체크 재킷 인기! 
 
#신세계인터내셔날

  

스튜디오 톰보이 트렌치코트를 입은 신세경(왼쪽), 배우 정려원 인스타그램 속 스튜디오 톰보이 체크 재킷(오른쪽) 


올 봄 엄빠 패션이 유행으로 돌아왔다.


지난 해 야상과 봄버재킷이 유행하면서 트렌치코트의 판매가 주춤했으나 올해는 뉴트로 트렌드 영향으로 클래식 패션의 대명사인 트렌치코트를 찾는 젊은 여성들이 늘고 있다. 


또한 80년대 여성들 사이에서 유행했던 파워숄더 재킷은 아빠 양복을 닮은 오버사이즈 체크 재킷으로 재탄생해 20~30대의 인기를 한몸에 받고 있다.   


여성복 브랜드 스튜디오 톰보이에서 이번 시즌 출시한 트렌치코트는 현재 3차 재생산에 들어갈 정도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부드러운 소재와 여성스러운 느낌의 트렌치코트와 캐주얼한 느낌의 면혼방 트렌치코트는 각각 1,800장, 1,500장씩 판매되며 베스트셀러 제품이 됐다.


특히, 배우 신세경이 공항패션으로 입어 화제가 된 스튜디오 톰보이의 플랩 디테일 트렌치코트는 현재 3차 리오더분까지 품절 상태로 재입고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여성복 보브와 지컷에서도 트렌치코트는 이번 시즌 주력 제품이다. 



보브에서 출시한 후드 탈부착 트렌치코트는 세 번째 재생산에 들어갔으며, 판매율95%를 기록했다. 


지컷에서는 소매에 스카프가 포인트로 들어간 클래식한 디자인의 트렌치코트가 판매율 90%를 넘기며 완판을 앞두고 있다.


아빠 양복을 연상시키는 체크 재킷의 인기도 뜨겁다.


복고가 유행하면서 몸에 착 붙는 슬림핏 대신 넓은 어깨와 넉넉한 품이 특징인 오버핏 재킷의 판매가 높게 나타나고 있다. 


스튜디오 톰보이에서는 이번 시즌 20여 종의 다양한 체크 재킷을 출시했는데 그 중 클래식한 스타일의 체크 테일러드 재킷들이 판매율 80%를 넘기며 재생산에 들어갔다. 


체크 재킷의 유행을 반영하듯 배우 정려원 등 유명 연예인들이 스튜디오 톰보이의 재킷을 입은 모습이 화제가 되기도 했다.   


보브에서는 벨트가 포인트로 들어간 체크 재킷들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벨티드 스몰 체크 더블 재킷은 세 번째 재생산에 들어간 물량까지 모두 완판돼 판매율 100%를 기록했으며, 리넨 체크 싱글 재킷은 판매율을 80% 넘기며 재생산에 들어갔다. 


여성복 지컷에서도 리넨과 면 혼방의 오버핏 재킷이 완판됐다.

 

김주현 스튜디오 톰보이 마케팅팀장은 “80~90년대에는 트렌치코트와 재킷이 정장차림의 대명사였지만 최근에는 스타일링 방식도 과거와 많이 달라졌다”면서 


“트렌치코트나 재킷을 운동화, 모자티와 함께 입는 것이 밀레니얼 세대의 새로운 코디법”이라고 말했다. 



2019.04.11 (목)

Home > SSG DAILY/PRESS
디자인 유나이티드, 마블부터 스누피까지.. 친숙한 캐릭터로 밀레니얼 세대 잡는다!
캐릭터 협업 티셔츠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의 캐주얼 브랜드 디자인 유나이티드(DESIGN UNITED)는 이달 11일 다양한 캐릭터를 주제로 한 캐릭터 콜라보레이션 티셔츠 11종을 출시한다. 


디자인 유나이티드의 캐릭터 협업 제품은 매 시즌 출시마다 완판 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브랜드의 히트 상품이다. 


이번 시즌에는 4월 말 개봉 예정인 어벤저스: 엔드 게임(Avengers: Endgame)에서 영감을 받은 마블 티셔츠와 ‘우주로 간 스누피(Snoopy in Space)’를 콘셉트로 한 스누피 티셔츠 등 밀레니얼 세대에게 친숙하면서도 복고 무드를 불러일으킬 수 있는 캐릭터 제품들을 출시한다. 


먼저 마블 콜라보레이션 티셔츠는 미국 마블사와 손잡고 아이언맨, 캡틴 아메리카, 스파이더맨 등의 캐릭터를 내세워 제작하는 디자인 유나이티드의 스테디셀러다. 


올 봄에는 기존에 선보인 적 없던 새로운 기법들을 적용한 제품들을 내놨다. 


스터드를 빼곡히 박아 마블 그래픽을 그려낸 제품부터 프린트 위에 와펜을 포인트로 장식한 제품, 가슴 쪽 레터링과 대비되는 뒷면의 커다란 프린팅이 반전 매력을 선사하는 제품 등 다양한 스타일로 선택의 폭을 넓혔다. 


디자인 유나이티드는 이와 함께 스누피의 달 착륙 50주년을 기념해 ‘우주로 간 스누피’를 주제로 한 그래픽 상품도 출시한다. 


우주비행사 스누피의 캐릭터를 비롯해 만화 한 컷을 그대로 가져다 놓은 듯한 그래픽, 우주 느낌의 패턴, 레터링 등을 티셔츠에 적용했다. 


특히 이번 시즌 거세게 불고 있는 뉴트로 열풍에 합류해 복고 느낌을 물씬 풍기는 레드, 오렌지, 그린, 퍼플 등 10가지 색상으로 출시했다. 


디자인 유나이티드는 캐릭터 콜라보레이션 티셔츠 출시를 기념해 고객 사은 행사를 진행한다. 


먼저 이달 11일부터 5월 1일까지 디자인 유나이티드 매장을 방문해 캐릭터 콜라보레이션 티셔츠를 2개 이상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최대 33%의 할인을 누릴 수 있는 ‘2+1’의 혜택이 주어진다. 


이마트 입점 매장에서는 콜라보레이션 상품 구매 후 신세계인터내셔날 통합 멤버십 가입 시 이달 말 개봉하는 어벤저스4 영화 티켓을 선착순으로 증정할 예정이다. 


매장 방문이 어려운 고객들을 위한 온라인 프로모션도 함께 진행된다. 


이달 15일부터 5월 12일까지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를 통해 디자인 유나이티드의 캐릭터 콜라보레이션 티셔츠를 2개 이상 구매하면 매장과 동일한 ‘2+1’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구매 후 상품평을 작성하는 고객에게 매주 추첨을 통해 어벤져스4 영화 티켓을 증정할 예정이다.


디자인 유나이티드 공식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에서도 어벤저스4 영화 티켓 증정 이벤트를 진행한다.


신세계인터내셔날 디자인 유나이티드 관계자는 “캐릭터 제품은 밀레니얼 세대뿐만 아니라 중장년층에까지 폭 넓게 사랑 받고 있어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며, 


“이번 캐릭터 협업 제품은 남성용과 여성용, 아동용 사이즈까지 다양하게 구비해 봄 나들이 패밀리룩을 연출하기에 안성맞춤”이라고 말했다.



2019.04.10 (수)

Home > SSG DAILY/PRESS
호텔도 컨셉팅 시대! 보헤미안 랩소디의 레트로 감성을 느끼다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Retro Rock in the Wine’ 갈라디너
신세계조선호텔
#신세계조선호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모던 이탈리안 비스트로 레스토랑 루브리카는 보헤미안 랩소디를 연상할 수 있는 LP음악을 들으며 레트로 감성의 메뉴와 와인을 즐길 수 있는 ‘레트로 락 인 더 와인’ 갈라디너를 3월 28일(목) 진행한다. 

LP판 모양의 메뉴 카드부터 데님 패션, 스카프, 팔찌 등으로 장식한 유니폼을 입은 서비스 직원까지 1970년대에 온 듯한 느낌을 들게 한다. 가격은 1인 18만원.(세금 봉사료 포함가) 

행사는 오후 6시부터 바이브드블러바드(LP바)를 운영하는 바비 제임스 디제이가 선보이는 LP음악과 함께 웰컴 푸드와 드링크로 시작한다. 

웰컴 푸드로는 영국 대표 메뉴 피쉬앤칩스를 연상시키는 생선과 칼라마리 튀김을 제공하며 보헤미안 랩소디에서 머큐리가 즐겨 마신 하이네켄 및 다양한 맥주로 락의 본고장 영국 분위기를 더한다. 



오후 7시부터 루브리카 정기채 지배인의 레트로 락 인 더 와인 소개와 유병현 소믈리에의 와인 소개가 이어진다. 

레트로 락 인 더 와인 메뉴들은 락의 본고장 영국식 메뉴로 선정해 플레이팅을 레트로하게 선보일 예정이다. 

4종 안티파스토(아란치니, 튜나 타르타르, 랍스터 칵테일 등)는 갈라디너 파티의 흥을 돋우어줄 드라피에 ‘까르뜨 도르 브륏’ 샴페인과 잘 어울린다. 

그 외 닭다리구이, 레트로 분위기의 비프 웰링턴과 함께 정점을 찍어줄 디저트로 파르페를 선보일 예정이다. 

레트로 푸드와 어울리는 와인으로는 신의 물방울에서 퀸이 생각나는 ‘퀸 오브 몽페라 블랑’과 개성이 강해 흥겨운 음악과 파티에 어울리는 ‘몰리두커 카니발 오브 러브’를 소개할 예정이다. 

당일 고객 대상으로 와인 경매와 베스트 드레서 선발 이벤트 2개가 준비되어 있다. 

크리스탈 샴페인 등 총 4종 고급 와인을 경매를 통해 서프라이즈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와인 경매 이벤트와 뉴트로 컨셉으로 가장 센스 있게 매치한 고객을 선발해 경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레트로 락 인 더 와인 컨셉으로 루브리카 내 룸에서 파티 또는 와인클래스를 원하는 고객은 갈라디너 이후 5월 31일(금)까지 매주 주중 저녁 6인부터 최대 8인으로 예약 가능하다. 

가격은 1인 12만원부터(세금 봉사료 포함가)이다. (단, 포토존과 DJ는 제외) 
   
프로모션을 기획한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식음팀 이희종 팀장은 “가성비와 품질보다 개성 있는 컨셉을 연출한 상품을 찾는 고객들이 많아지고 있다” 라며,

“루브리카라는 공간에 폭발적인 흥행을 일으킨 보헤미안 랩소디와 같은 레트로 감성을 느낄 수 있도록 컬러풀하게 꾸미고 그와 어울리는 메뉴와 와인을 제공한다. 이번 프로모션을 통해 루브리카 주중 저녁 매출이 20% 이상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2019.03.13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