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방가전

Home > 냉방가전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 본점과 강남점, 6월 14일부터 2019년 신제품 특가로 판매하는 초대전 진행
장마철 앞두고 공청기·제습기 품은 
에어컨 인기
 
#신세계백화점


코앞으로 다가온 장마철을 대비해 제습과 공기정화 기능까지 갖춘 에어컨을 구매하려는 고객들이 많아졌다.


점점 더위가 빨라지면서 에어컨·선풍기 등을 포함한 스마트 가전 매출은 매년 높은 숫자로 신장 중이다. 


2016년 6월 14.9%였던 스마트 가전 매출 신장률은 지난해 6월 7.6% 포인트 오른 22.5%를 기록했다.


실제로 지난 5월 한 달 간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의 경우 에어컨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00% 이상 뛰었다. 


7월 성수기가 오기 전에 서둘러 지갑을 여는 경우가 많았다는 분석이다.


냉방 가전 트렌드도 변하고 있다. 지금까지 에어컨은 일반적으로 7~8월 두 달 동안 사용하는 ‘여름 한 철 가전’이었다면 이제는 빠르면 5월부터 길게는 9월까지 쓰는 일상 가전으로 떠올랐다.


무엇보다 최근 미세먼지니 황사 같은 날씨 이슈가 겹치면서 공기 정화나 제습 등 다양한 기능이 특화된 제품이 주목 받고 있다.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를 걸러주는 필터를 장착해 공기 정화 기능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인공 지능 센서가 무풍과 냉방 모드를 자동으로 조절해 절전이 가능한 제품들도 전기료를 걱정하는 소비자들에게 관심을 받고 있다.


스탠드형과 벽걸이형을 패키지로 판매하는 멀티 세트도 눈길을 뜬다. 에어컨을 단품으로 구매하는 것보다 약 20% 더 저렴해 찾는 고객들이 만다.

 

선호하는 디자인도 달라졌다. 마치 가구를 연상시키는 가전 제품들이 인기를 끌면서 원목이나 금속 느낌을 살리는 디자인이 잇따라 출시되고 있다. 


단순히 성능뿐만 인테리어 기능까지 할 수 있는 제품들이 늘어나면서 ‘가구 가전’이라는 말도 나온다.


이에 맞춰 신세계백화점에서는 다양한 제품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에어컨 특가 행사를 준비했다.


본점과 강남점에서는 6월 14일부터 삼성전자, LG전자 2019년 신제품 특가로 판매하는 초대전을 진행한다. 


이번 주말 본매장을 방문하는 구매 고객에게는 모바일 상품권을 추가 증정한다. 위니아 에어컨은 최대30% 할인해 판매할 예정이다.


에어컨 외 냉방 가전에 대한 수요를 위해 선풍기 특설 매장도 따로 준비했다. 


공기 순환을 위한 써큘레이터 및 제습기 등도 함께 만날 수 있다.


신세계백화점 식품생활담당 김선진 상무는 “본격적인 장마와 더위가 시작되기 전에 냉방 가전을 구매하거나 교체하려는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며, 


“시장 선점을 위해 물량을 예년보다 대폭 늘리고 관련 행사도 기획했다”고 말했다.



2019.06.13 (목)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무더위를 앞두고 자체 브랜드 상품 ‘일렉트로맨 에어써큘레이터’선보여
에어컨 도우미 이마트서 만나자!
 
#이마트


이마트가 무더위를 앞두고 자체 브랜드 상품 ‘일렉트로맨 에어써큘레이터’를 선보인다.


이마트는 ‘일렉트로맨 베이직 에어써큘레이터’를 14,800원, ‘일렉트로맨 회전 에어써큘레이터’를 24,800원, ‘일렉트로맨 리모컨 에어써큘레이터’를 29,800원에 판매한다.


베이직 모델은 수동으로 상하 방향 조절이 가능하며, 회전 모델은 자동 상하좌우 회전 기능을 갖췄다. 


리모컨 모델은 회전 모델에 무선 리모컨을 추가한 모델이다.


이마트는 에어컨과 함께 사용하면 냉방 효율이 증가하는 에어써큘레이터가 인기를 끌면서 ‘가성비’가 높은 자체 브랜드 상품을 개발해 선보인다.



2019.05.15 (수)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인터내셔날, 예상보다 이른 무더위에 ‘프리미엄 선풍기 시리즈’ 앞당겨 출시해합
JAJU, 이른 더위에 여름가전 조기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의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자주(JAJU)가 여름 가전 ‘프리미엄 선풍기 시리즈’를 계획보다 앞당겨 출시한다고 밝혔다. 


최근 한낮 기온이 28도까지 오르는 등 예상보다 빠르게 찾아온 더위 때문이다. 


이번에 출시된 제품은 상하 90도, 좌우 최대 120도 각도 조절이 가능한 공기 순환 기능의 ‘리버스윈드 서큘레이터 선풍기’와 지난해 출시해 폭발적인 인기를 얻었던 저소음의 ‘조용한 바람 선풍기’ 2세대 모델이다.  


자주에서 처음으로 출시하는 ‘리버스윈드 서큘레이터 선풍기’는 회오리 바람을 통해 공기를 순환시켜 냉기를 구석구석까지 전달하는 서큘레이터 기능이 추가된 제품이다. 


에어 서큘레이터는 지난해 여름 100만 대 이상 판매됐을 만큼 에어컨, 선풍기와 함께 필수 냉방 가전으로 떠오른 제품이다.


에어컨과 함께 사용하면 에너지 절감에 도움이 된다는 입소문이 나면서 더욱 인기를 얻었다. 


자주의 리버스윈드 서큘레이터 선풍기는 상하 90도, 좌우 최대 120도 각도 조절이 가능하고, 리버스윈드 버튼 작동 시 ‘거꾸로 부는 바람’이 바닥을 향해 간접 미풍을 만들어 어린 아이가 있는 가정에서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널리 사용되고 있는 5엽 날개 대신 7엽 날개를 달아 바람을 더 풍부하고 부드럽게 만들어주며, 12단계의 바람 세기와 일반/자연/수면/ECO 등 4가지 모드가 있어 사용자에 맞게 조절할 수 있다. 


또한 제품 하단에 자석으로 탈부착이 가능한 리모컨이 있어 편리하며, 일반 모터 대비 소음이 적고 최대 60%의 에너지 절감효과가 있는 DC모터를 사용했다. 


함께 선보이는 자주(JAJU)의 ‘조용한 바람 리모컨 선풍기’는 지난해 출시와 함께 돌풍을 일으킨 제품이다. 


1~2단 사용 시 소리가 거의 들리지 않는 13dB의 초저소음과 세련되고 심플한 디자인, 뛰어난 에너지 절감 효과로 출시 한 달도 채 되지 않아 화이트 색상은 완판 행진을 기록했으며, 첫 달 판매율이 85%를 넘기는 등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 


올해 출시하는 제품은 저소음 7엽 날개로 부드럽지만 강력한 바람을 일으키며, ECO모드 작동 시 온도 측정 센서를 통해 주변 온도에 따라 풍량이 자동으로 알맞게 조정되는 기능이 새롭게 탑재됐다. 


또한 높이 조절, 선풍기 안전망 원터치 잠금 장치, 리모컨 자석 부착 보관 등 편리한 기능이 추가됐다.


자주(JAJU)는 ‘프리미엄 선풍기 시리즈’ 출시를 기념해 이달 20일부터 6월 9일까지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에서 리버스윈드 서큘레이터 선풍기 구매 시 핸디선풍기(정가 19,900원)를 선착순 증정한다. 


또한 ‘프리미엄 선풍기 시리즈’ 제품 구매 후 후기를 작성하면 추첨을 통해 SI빌리지 내에서 사용 가능한 포인트를 증정할 예정이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자주 관계자는 “자주의 선풍기 시리즈는 조용하지만 강력하고, 공기순환이 가능한 서큘레이터 기능까지 추가돼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무더운 여름을 쾌적하고 시원하게 해줄 자주(JAJU)의 리버스윈드 서큘레이터 선풍기와 조용한 바람 리모컨 선풍기는 전국 자주 매장과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 몰 SI빌리지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2019.05.13 (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