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수전

Home > 공수전
Home > SSG DAILY/PRESS
10일(목)부터 1주간, 제주산 햇 월동채소 450톤 예년보다 1주 앞당겨 판매
이마트, 제주산 햇 월동채소 판매 시작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가 본격 겨울준비로 제주산 햇 월동채소 공수전에 나섭니다!

 

이마트는 갓 수확한 무, 감자, 당근 등 제주산 햇 월동채소를 평년보다 1주 가량 앞당긴 오는 10일(목)부터 16일(수)까지 일주일간 시세 대비 10% 저렴한 가격에 판매를 시작합니다.

 

주요 품목의 행사가격은 제주산 무 980원(개), 감자 498원(100g), 당근 650원(개), 양배추 1,480원(통), 브로콜리 2,380원(2입/봉)을 비롯해 이색채소로 콜라비와 백년초를 각각 1,000원(통)과 680원(100g)에 선보입니다.

 

이마트는 이번에 행사를 위해 계약재배 및 직거래 등을 통해 제주산 무 150톤을 비롯해 감자와 당근, 브로콜리 등 총 450톤 규모로 준비했습니다.

 

제주는 내륙지방과 비교해 상대적으로 기온이 높아 1~2월에도 노지 재배가 가능한 곳으로 이마트는 유래없는 11월 장마로 품질이 저조해진 채소를 대체하기 위해 예년보다 제주산 월동채소 판매 시기를 앞당겼습니다.

 

실제 11월 전남지역과 서해 남부지역을 주 산지로 하는 무와 당근, 감자와 같은 주요 품목은 11월 가을 장마의 여파로 도매 시세가 30% 까지 출렁인 상황입니다.

 

곽대환 이마트 채소 바이어는 “올해는 11월에 집중된 가을 장마의 영향으로 수확기였던 남부지역 노지채소의 품질이 상대적으로 좋지 못한 편”이었다며 “제주는 화산토 지형으로 물빠짐이 좋아 겨울철에도 최상품의 채소가 수확되는 월동채소의 주산지로 이마트가 계약재배 등을 통해 사전에 확보한 물량을 저렴한 가격에 공급해 나갈 예정이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