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드키즈

Home > 골드키즈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百 여성복 일라일, 키즈 라인 론칭
신세계百, 아동복도 직접 만든다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이 아동복도 직접 만든다. 지난 2017년 신세계가 만든 니트 전문 브랜드 일라일이 이달부터 아동용 카디건, 니트 웨어 등을 앞세운 ‘일라일 키즈’를 새롭게 선보이는 것.

 

신세계는 해마다 출산율은 떨어지고 있지만 자녀, 조카, 손주를 위해 소비를 아끼지 않는 VIB(Very Important Baby)족과 골드 키즈(Gold Kids) 트렌드 등 아동 장르의 성장성에 주목했다. 실제 삼성패션연구소에 따르면 합계 출산율이 사상 최저인 0.98명으로 떨어진 지난해에도 아동복 시장 전체는 1.2%가량 성장한 8천 6백억원의 규모(잠정치)로 성장했다. 지난해 신세계백화점의 아동 장르도 백화점 전체 신장률(1.2%)보다 높은 4.4%의 신장률을 기록하기도 했다.

 

지난 2016년 프리미엄 여성복(델라라나)을 시작으로 자체 브랜드 사업을 시작한 신세계는 쥬얼리(2017년, 아디르)ㆍ니트 캐주얼(2017년, 일라일)ㆍ여성 속옷(2017년, 언컷)ㆍ프리미엄 맞춤 셔츠(2018년, 분더샵 카미치에)까지 영역을 확장하며 백화점을 넘어 브랜딩 기업으로 거듭나고 있다. 해외 유명 브랜드와 견주어도 뒤지지 않는 품질과 합리적인 가격을 앞세워 해마다 두 자리 수 이상 성장하며 유통을 넘어 패션 업계에서도 우수한 제조 역량을 인정받고 있다.


 

신세계는 새롭게 선보이는 일라일 키즈의 성공적인 안착을 위해 니트 전문 브랜드로 출발한 일라일이 ‘가장 잘 만들 수 있는’ 니트와 카디건을 아동 라인의 주력 상품으로 정했다. 대표 상품으로는 니트 15만 8천원, 카디건 17만 9천원, 원피스 19만 8천원 등이 있다.

 

특히 표면이 거친 니트의 경우 주 고객층인 4세~6세 아동 고객이 입기 불편하다는 점을 감안해 캐시미어를 섞어 제품의 표면을 최대한 부드럽게 만들었으며 카디건의 경우, 단추가 익숙하지 않은 아동들을 위해 지퍼를 활용한 상품을 단추 형태의 일반 카디건과 함께 선보였다.

 

또 일라일 성인복에서도 판매중인 니트, 카디건 등을 아동복 라인에도 선보여 엄마와 아이가 같은 옷을 입는 ‘미니미(Mini-Me) 룩’을 찾는 30대 여성 고객들의 수요도 겨냥했다. 실제 성인복과 같은 디자인으로 소개된 니트 카디건의 경우 30대 여성 고객들의 많은 관심을 받으며 속 출시 일주일도 안돼 재주문에 들어가기도 했다.

 

신세계백화점 상품본부장 손문국 부사장은 “여성복으로 시작한 자체 브랜드 비즈니스 영역을 아동 장르까지 넓혀 브랜드 경쟁력을 한층 끌어올리게 됐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브랜딩으로 유통과 패션업계를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2019년 10월 7일 (월)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13일까지 ‘헬로카봇’ 신상품, ‘베이블레이드’ 등 인기완구 13종 행사
이마트, 설 맞이 인기 완구 행사 진행!
#이마트



이마트가 오는 13일(수)까지 설 맞이 인기 완구 행사를 진행한다.


조카, 손주를 위해 이번 설에 두손 가득 선물을 들고 갈 ‘에잇포켓족’을 위한 행사다.


‘에잇포켓’은 ‘아이 한 명을 위해 부모, 조부모, 삼촌, 이모 등 가족구성원 8명이 지갑을 연다’는 의미로, 저출산율 시대에 ‘골드키즈’가 늘어나면서 나타난 신조어다.


이마트는 완구 매출 최대 성수기인 어린이날과 크리스마스 외에도, 설 완구 매출이 기존 성수기 매출을 따라잡고 있어 이번 행사를 진행한다.


이마트의 설, 어린이날, 크리스마스의 D-1주 간 완구 매출을 비교했을 때, 2017년에는 설 매출이 어린이날의 50%, 크리스마스의 40% 수준이었지만, 지난해에는 어린이날의 70%, 크리스마스의 45% 수준으로 올라섰다.


대표 행사상품으로,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헬로카봇’의 극장판 2기 개봉에 맞춰 신상품 5종을 준비했다.


동물카봇인 ‘크라이언(사자)’, ‘마이모스(맘모스)’, ‘팔로(버팔로)’는 4만9,900원, ‘에이샤크(상어)’는 5만4,000원에 판매한다. 


카봇 3종을 결합할 수 있는 합체카봇 ‘티라이오’는 12만4,800원에 판매한다.


‘헬로카봇’ 전상품 구매시 ‘티라이오 시계팩’을 1만개 수량한정으로 증정한다.


3개 국어(한국어, 영어, 중국어)로 학습을 돕는 '리틀퓨처북 카봇펜 디럭스세트'는 54% 할인한 2만9,800원에 판매한다. 


구성은 말하는 펜 ‘헬로카봇 펜’과 알파벳, 구구단 등 다양한 학습 콘텐츠로 짜여진 놀이책 3권 등으로 돼 있다.


인기 애니메이션 '베이블레이드'의 ‘초제트 발키리(스타터)’는 1만1,880원에, ‘초제트 스프리건’, ‘크래쉬 라그나로크’ 등 인기 블레이드 4종으로 구성된 ‘초제트 커스터마이즈세트’를 3만2,980원에 판매한다.


신상품 ‘또봇V 빅트레일/트롤’은 각 3만6,970원에, ‘너프 라이벌 아폴로’, ‘너프 엘리트 델타트루퍼’는 20% 할인한 3만9,920원에 판매한다.


이 외 36종의 인형 중 1개가 랜덤으로 들어있어 모으는 재미가 있는 '헤어도러블'은 2만4,900원에 구매가능하다.


한편 이마트는 오는 7일(목)에 ‘완구 럭키박스’를 또 한번 선보인다.


완구 럭키박스는 지난해 11월 3만 개를 3일 만에 완판한 히트 아이템이다. 


이번에도 설을 맞이해 ‘헬로카봇’, ‘공룡메카드’ 등 인기 완구 10가지로 구성된 럭키박스를 2만 개 한정으로 1만9,800원에 전점 판매한다.


김성호 이마트 완구 팀장은 “‘식스포켓’, ‘에잇포켓’이라는 신조어가 생길 정도로 기념일 등 특수 시즌마다 키즈 관련 상품군이 호조다”라며,


“특히 명절에도 조카, 손주에게 장난감을 선물하는 추세가 강세임에 따라 이번 설 맞이 인기 완구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2019.02.01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