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아백화점

Home > 갤러리아백화점
Home > SSG DAILY/PRESS
필립플레인, 이달 10일에 갤러리아 백화점에 국내 네 번째 매장 오픈해
필립플레인, 네 번째 매장 오픈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수입, 판매하는 스위스 럭셔리 브랜드 필립플레인(Philipp Plein)이 이달 10일 갤러리아백화점 명품관에 신규 매장을 오픈했다.


화려한 장식과 특유의 크리스탈 해골 무늬로 잘 알려진 ‘필립플레인’은 재미있고 도발적이면서도 장인정신이 돋보이는 컬렉션으로 국내에 많은 마니아 층을 보유하고 있는 브랜드다. 


필립플레인 갤러리아점은 신세계 본점, 강남점, 센텀시티점에 이은 국내 네 번째 매장으로, 갤러리아 명품관 이스트(EAST) 3층에 50.95㎡(15평) 규모로 자리를 잡았다. 


필립플레인은 브랜드 고유의 아이덴티티를 위해 전세계 매장을 모두 동일한 콘셉트로 운영하고 있다. 


이번 갤러리아점 또한 브랜드 특유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인테리어 요소들이 눈길을 끌고 있으며, 갤러리아점만의 특별함을 더하기 위한 디자인이 가미돼 더욱 세련된 공간으로 연출됐다. 



매장 입구에 들어서면 브랜드의 상징인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탈 장식의 해골 조형물을 볼 수 있으며, 매장 전반에 블랙과 화이트 색상의 천연 대리석과 이태리산 타일을 사용해 브랜드의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잘 표현했다. 


특히 필립플레인 갤러리아 매장에는 화려하게 빛나는 샹들리에를 설치해 웅장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했으며, 거울같이 반사되는 슈퍼 미러(mirror) 금속으로 만든 벽장과 집기들은 필립플레인의 화려한 의상과 소품을 더욱 돋보이게 해 준다.


필립플레인 갤러리아점에서는 브랜드 론칭 20주년을 맞아 새롭게 출시된 봄, 여름 컬렉션 ‘필립플레인 스릴러(Thriller)’를 만나볼 수 있다.


이번 컬렉션은 디자이너 필립 플레인이 사랑한 패션의 아이콘 마이클 잭슨(Michael Jackson)에게서 영감을 받아 제작됐다. 


마이클 잭슨의 장갑, 모자부터 빌리진(Billie Jean)의 양말까지 그를 떠올리게 하는 대표 제품들에 브랜드 특유의 밀리터리와 락앤롤 감성을 더했다. 


스릴러 컬렉션은 가죽과 데님, 반짝이는 라텍스, 골드 파이톤(뱀피) 등을 주요 소재로 사용했으며, 벨트와 버클, 가죽 장갑, 스트랩, 완장 등의 디테일을 더해 특별함을 더했다. 


퀼팅 가죽 트레이닝복과 단색 수트, 페도라 모자 등의 남성 컬렉션과 함께 바이커 재킷, 타이트한 데님, 몸매가 드러나는 이브닝 웨어 등 다양한 여성 컬렉션을 선보인다. 


이 외에도 브랜드 초창기에 출시됐던 ‘스트리트 쿠튀르’(스트리트 룩과 오트 쿠튀르(고급 맞춤복)의 조화) 제품을 새롭게 만나볼 수 있다. 


기존의 정통 밀리터리 파카에 패치워크와 메탈 장식, 카모플라쥬 패턴을 더해 현대적 감성의 후드 파카, 필드 재킷으로 재탄생시켰다.


신세계인터내셔날 필립플레인 브랜드 담당자는 “명품 브랜드가 집결한 청담동에 오픈한 이번 매장은 필립플레인의 진면목을 느낄 수 있는 특별한 공간이 될 것”이라며,


“브랜드 창립 20주년을 맞아 제작된 특별 컬렉션을 만나볼 수 있어 색다른 쇼핑의 재미를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2019.05.14 (화)

Home > SSG DAILY/PRESS
크리스찬 루부탱, 오렐리옹(Aurelien) 스니커즈 출시
올 가을 슈즈도 복고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패션업계 복고 열풍이 슈즈에서도 눈에 띈다.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크리스찬 루부탱(CHRISTIAN LOUBOUTIN)은 이번 시즌 90년대 감성을 담은 오렐리옹(Aurelien) 남성 스니커즈를 출시한다. 


오렐리옹 스니커즈는 세계적으로 NBA(미국 프로농구)를 비롯한 농구의 인기가 전성기였던 1990년대의 농구화를 닮은 디자인이 특징이다. 기본적으로 농구화처럼 투박하고 심플한 디자인이 남성미를 자아내지만 동시에 다양한 색상, 소재를 혼합해 완성한 창조적인 디자인은 우아한 매력을 선사한다. 


장인이 수작업으로 제작한 오렐리옹 스니커즈는 섬세한 구조와 뛰어난 착화감이 돋보인다.


하나의 신발은 90여개의 조각들이 정교하게 이어져 완성됐는데, 각기 다른 소재와 패턴이 결합돼 독특한 멋을 선사한다. 레오퍼드 패턴 가죽과 메시 소재, 무지개 빛깔의 에나멜 가죽 등이 어우러져 색다른 디자인을 완성했다.


여러 겹을 겹친 형태의 높은 아웃솔(Outsole, 밑창)은 착용시 키가 커 보이는 효과를 주며 동시에 최상의 착화감을 제공한다. 발목 부분에는 편안하게 발목을 지지해주는 고무 소재 지지대가 부착돼 있다.


오렐리옹 스니커즈는 일상복부터 스트리트 패션까지 다양한 스타일에 매치하기 좋으며 가벼운 활동이나 운동을 즐길 때도 착용 가능하다.


크리스찬 루부탱의 오렐리옹 스니커즈는 크리스찬 루부탱 청담 전문점과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갤러리아백화점 명품관에서 구입할 수 있다. 



2018.8.10 (금)

Home > SSG DAILY/PRESS
남부 아시아 여성 장인과의 협업 통해 차별화된 핸드백 만들어
크리스찬 루부탱, 마닐라카바 핸드백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크리스찬 루부탱(CHRISTIAN LOUBOUTIN)은 ‘아세안의 위대한 여성’ 기관과 협업해 제작한 마닐라카바(MANILACABA) 핸드백을 새롭게 출시한다. 


2015년 설립된 ‘아세안의 위대한 여성(GREAT Women in ASEAN)’은 여성 사업가들을 지원하는 기관으로, 남부 아시아 여성 장인들의 작품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리고 그들이 경제적으로 독립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마닐라카바 핸드백은 크리스찬 루부탱의 창조성과 아시아 여성 장인들의 전통적인 작업방식이 만나 상호 존중과 융합이 주는 놀라운 영감을 담고 있다.


특히, 마닐라카바는 크리스찬 루부탱이 전 세계 곳곳을 여행하며 인상적인 나라를 테마로 제작한 ‘카바(Caba)’ 시리즈의 하나다. 아프리카바(Africaba), 멕시카바(Mexicaba)에 이어 세 번째로 출시하는 제품이다. 


마닐라카바에서는 필리핀 고유의 정취와 즐거움 가득한 여행지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크리스찬 루부탱은 다양한 민족들이 공존하고 천혜의 자연환경이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는 필리핀의 여러 모습을 제품으로 표현해내고자 했다. 


라군(Lagoon)이 만들어내는 다양한 색감의 바다, 무지개 빛의 자개, 눈부시게 빛나는 모래 등의 요소들에서 영감을 받았으며, 여기에 필리핀의 다양한 문화와 전통을 결합해 마닐라카바 데님 블루, 블랙 새틴 두 가지 디자인을 출시했다. 


여성 장인과 함께 제작한 다양한 색상과 모양의 섬세한 자수 패턴은 필리핀 전통 의상에서 차용한 것이다. 가방 전면에는 시퀸(Sequin, 반짝거리는 얇은 장식 조각)과 면사를 사용해 자수로 표현한 지프니(Jeepneys) 문양이 포인트로 적용됐다. 


지프니는 2차 세계대전 이후 미군에 의해 버려진 트럭으로, 마닐라 사람들이 버려진 트럭에 개성 있는 장식을 더한 것에서 영감을 받아 역동적인 트럭 문양을 만들어냈다. 


지프니 문양 주변에는 크리스찬 루부탱을 상징하는 레드 색상의 프레임이 적용됐는데, 프레임을 따라 적용한 무지개 빛 시퀸 장식은 필리핀 전역에서 흔히 사용하는 자개를 연상시킨다. 가방 안감에도 마닐라의 열정 넘치는 라이프 스타일에서 영감을 받은 독특한 패턴이 적용돼 화사한 느낌을 더한다.


크리스찬 루부탱은 "마닐라카바는 필리핀의 완벽한 아름다움, 특히 자개와 진주 껍데기가 빚어내는 아름다운 광채로부터 영감을 받아 제작했다”라며 “하지만 이번 컬렉션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아세안의 위대한 여성 장인들과 그들의 장인 정신이다”라고 말했다.


크리스찬 루부탱은 마닐라카바 판매 수익의 10%를 ‘아세안의 위대한 여성’의 발전을 위해 기부할 예정이다.


필리핀의 감성을 담은 마닐라카바 컬렉션은 크리스찬 루부탱 청담 전문점과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갤러리아백화점 명품관에서 구입할 수 있다.


2018.7.25 (수)

Home > SSG DAILY/PRESS
갤러리아 명품관 2층에 37.6㎡ 크기로 국내 8번째 매장 선보여
에르노, 갤러리아 백화점에 단독매장 오픈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럭셔리 패딩의 대명사 에르노가 갤러리아 백화점에 단독 매장을 오픈했다.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이 전개하는 이탈리아 프리미엄 패딩 브랜드 에르노(Herno)는 본격적인 패딩 판매 시즌을 앞두고 이달 15일 갤러리아 명품관 2층에 국내 8번째 매장을 선보였다. 


37.6㎡ 규모의 공간은 에르노 본사가 위치한 이탈리아 레사(LESA) 지역의 자연환경을 표현하기 위해 자연친화적 콘셉트로 꾸며졌다. 슬레이트와 플란넬(방모직물) 같은 천연 재료를 사용해 포근하면서도 세련된 느낌을 추구했다. 



특히 브랜드의 시그니처이자 전세계 모든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는 후크 걸이 레일(hook-hanging rail)을 사용해 브랜드의 정체성을 살리고 통일감을 주었다. 이 특유의 디스플레이는 에르노의 가볍고 따뜻한 의상들을 더욱 돋보이게 해주는 역할을 하고 있다. 


신규 매장에서는 올 가을•겨울 컬렉션의 남성과 여성 제품들을 모두 만나볼 수 있다. 강추위와 찬바람을 막아줄 고성능의 라미나르(Laminar) 컬렉션을 비롯해 에르노의 가장 대표적인 여성 제품인 나일론 울트라 라이트, 남성용 기능성 소재인 테크니컬 다운 등이 눈에 띈다. 


라미나르 컬렉션은 고어텍스의 GORE® 기업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탄생한 고성능 제품이다. 내구성과 기술력은 물론 에르노만의 스타일과 섬세한 디테일 모두 빠지지 않는 진정한 명품라인으로 모두 핸드메이드로 제작된다. 


여성용 나일론 울트라 라이트는 에르노의 대표 베스트셀러 제품이다. 광택감이 뛰어난 새틴효과의 울트라 라이트 소재가 고급스러움을 주며, 겨울 패딩하면 떠오르는 칙칙하고 짙은 컬러가 아닌 밝고 화사한 컬러가 매력적이다. 


울트라 라이트 제품은 20 데니어로 제작돼 매우 가벼우며, 생활 방수 기능이 있어 활용도가 뛰어나다. 폭스 퍼나 그로그랭(grosgrain: 골이 있는 천) 같은 디테일로 장식해 스타일리시하고 독특함을 전달한다. 


이번에 오픈하는 갤러리아 신규 매장에서는 남성용 패딩도 대거 만나볼 수 있다. 


패딩의 충전재로 쓰이는 구스에 알러지 반응을 일으키는 고객들을 위해 에르노에서 특별 제작한 인테크(intech) 내장재를 활용한 다운 대체 패딩은 브랜드의 대표 제품 중 하나다. 


자체 개발된 신소재로 구스 다운 같은 느낌과 효과를 주며, 가볍고 보온성이 뛰어나 클래식한 디자인의 체크 코트 등 다양한 남성 제품이 활용되고 있다.


에르노 마케팅 담당 허윤선 과장은 “새롭게 오픈하는 갤러리아 매장은 간절기를 위한 가벼운 패딩부터 한겨울용까지 멋과 보온성을 모두 잡을 수 있는 제품들로 구성했다”면서 “에르노가 추구하는 가치와 품질을 모두 보여줄 수 있는 공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2017.09.18 (월)


Home > SSG DAILY/PRESS
토트백과 백팩 두 가지 형태로 활용 가능한 스마트 가방
크리스찬 루부탱, ‘카바도 백’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크리스찬 루부탱(CHRISTIAN LOUBOUTIN)이 2017년 가을겨울 시즌을 겨냥해 남성용 카바도(Cabado)백을 출시한다.

 

 

카바도 백은 하나의 가방을 두 가지 형태로 활용할 수 있는 스마트한 가방이다. 간단하게 손에 들 수 있는 토트백 뿐만 아니라 캐주얼한 백팩으로도 착용 가능해 상황에 따라 다른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고급스러운 검정 가죽 소재의 카바도 백은 크리스찬 루부탱 고유의 감성을 담아 디자인됐다. 크리스찬 루부탱을 상징하는 레드 색상 라인이 가방 내부와 하단,어깨 끈과 손잡이, 지퍼에 적용돼 눈길을 끈다. 특히 카바도 백 밑 부분은 크리스찬 루부탱의 스니커즈에 적용된 레드 색상의 고무 밑창(러버 솔, Rubber sole)과 동일한 소재로 제작돼 ‘빨간 밑창’으로 상징되는 브랜드의 정체성이 가방에서도 그대로 드러난다. 가방 밑 부분에는 브랜드 로고도 큼지막하게 새겨져 있다.

 

 

작은 부분 하나까지 신경 쓴 세심한 디자인도 돋보인다. 가방 전면을 장식하고 있는 검정 색상의 문장(紋章)은 손으로 세공한 금속 스터드와 브랜드 로고, 자수 장식으로 제작돼 브랜드의 헤리티지를 보여준다. 매끄러운 선이 고급스러운 카바도 백은 실용성까지 더했다. 내부가 두 개의 공간으로 나눠져 중요한 서류와 랩탑 등을 분리해 수납 가능하다.

 

 

크리스찬 루부탱의 2017가을겨울 시즌 남성 가방 ‘카바도’는 청담 전문점과 갤러리아백화점에서 만나볼 수 있다.

 

 

2017.08.25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