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라디너

Home > 갈라디너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조선호텔, “정수주 주방장”&“기온 사사키” 식음업장 갈라디너 진행
“봄 제철 식재료 갈라디너로 맛봄”
 
#신세계조선호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일식당 스시조는 오는 3월 21일(목), 22일(금) 양일간 ‘기온 사사키’의 오너 셰프, 히로시 사사키 씨를 초청해 갈라디너를 진행한다. 


‘갓포 가이세키’ 코스 요리로 진행하는 이번 갈라디너의 가격은 홀 또는 룸에서 사케 미포함 시 40만 원, 4종류 프리미엄 주류 포함 시 58만 원, 스시 오마카세 48만 원(1인 기준/세금 봉사료 포함 금액)이다. 


“최고의 식자재로 만든 음식은 맛있을 뿐 아니라 재미가 있어야 한다”는 기온 사사키 셰프가 중요시하는 요리 철학이다. 


사사키 셰프는 전복, 대게, 아나고, 송이 등 4계절을 대표하는 식자재 중 최고만을 고른 식재료로 다양한 요리를 코스로 ‘갓포 가이세키’를 선보인다. 


여기에 코스마다 셰프의 요리 퍼포먼스와 친절한 설명으로 고객들에게 단순히 ‘맛있는 식사’를 넘어 고객과 함께 소통하고 즐기면서 특별한 추억과 힐링의 경험을 선물한다. 


기온 사사키는 2009년부터 현재까지 10년 간 미슐랭 2스타의 자리를 지키고 있고 일본에서조차 예약하기 힘들 정도이다.


전 세계적으로 인정 받는 그만의 갓포 가이세키 코스 구성 및 서비스로, 프랑스, 싱가포르 등 해외에서 초청받아 갈라디너를 진행했다. 


스시조와는 2016년부터 콜라보이션 갈라디너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갈라디너를 통해 새롭게 선보이는 8코스 메뉴는 캐비어를 곁들인 복 밀푀유, 대게 솔잎 숯불구이, 와규 로스 샤브샤브, 우나기 덮밥 등이 있다. 


스시조 한석원 주방장은 “지난 사사키 갈라디너를 통해 선보였던 이꾸라 돌솥밥은 간장에 절인 이꾸라와 참나물을 올려 바다향의 풍미를 가득 느낄 수 있어 인기가 아주 좋았다. 갈라디너 후에 스시조 메뉴에 추가해 지속적으로 인기가 좋은 메뉴이다. 이번 갈라디너를 통해서 또 다른 그의 창조적인 요리를 즐길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며,


“스시조는 항상 더 즐거운 미식 경험을 줄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중식당 홍연에서는 오는 4월 18일(목)과 19일(금) 양일간 정수주 헤드 셰프가 봄을 맞아 중국 황실이 즐긴 요리를 지상낙원에서 즐길 수 있도록 ‘스프링 샹그릴라'를 진행한다. 


이번 갈라디너 가격은 8 코스가 35만 원(1인 기준/세금 봉사료 포함 금액)이다.   

 

스프링 샹그릴라 행사는 홍연을 상징하는 붉은 톤의 핑크 벚꽃, 자목련 등 봄꽃을 활용한 포토존부터 테이블 센터 피스, 유니폼을 입은 서비스 직원까지 화사한 봄을 장식한다. 


라이브로 들려주는 중국 전통 악기 얼후 연주로 마치 중국에 온 듯한 느낌을 들게 한다. 


갈라디너 코스를 총괄하는 정수주 헤드 셰프는 홍콩 건전복, 캐나다 랍스터, 국내 최고급 한우 등을 전 세계에서 최고급 식재료를 이용해 진귀한 메뉴를 선보일 예정이다. 


봄 바람이 살랑살랑 불어오는 듯한 훈연의 향기가 가득한 다금바리를 즐길 수 있는 훈연 다금바리, 결혼식이 많은 봄철 부부금슬의 상징인 원앙, 


동음으로 향기로운 송로버섯, 바닷가재와 킹크랩의 조화가 대단한 원앙 송로버섯 바닷가재와 파생강 킹크랩, 수제 어향소스에 살짝 볶아낸 어향 통천해삼, 


최고의 식재료인 능이버섯 길품 건전복, 최고급 국내산 한우를 마르게 볶아낸 건초 한우육, 봄을 깨울듯한 아삭한 식감이 최고인 중국야채 카이란으로 선보이는 간장소스 카이란, 


고객에게 복음 담아드리고자 하는 마음에 복으로 불리는 복어살을 홍콩스타일의 죽과 곁들어 식사로 즐길 수 있도록 복어살 곁들인 홍콩죽, 


최고급 만찬의 대미를 장식할 봄의 풍미와 시각적 아름다운이 공존하는 홍연만의 녹차 특선 후식을 선보인다. 


이번 갈라디너의 또 하나의 특징은 티 페어링이다. 춘분(3월 21일)과 곡우(4월 20일) 사이에 채취한 벽라춘(녹차)는 눈꽃 속에 피어 오르는 우아한 향기와 순수한 맛 뒤에 이어지는 달콤함을 제공해 식 전 침샘을 자극해준다. 


추가로 명나라 시절 왕후의 병을 치료한 것에 대한 보답으로 황제가 차나무에게 붉은 비단 옷을 하사하여 이름 지어진 대홍포도 선보인다. 그 외에 뽀무리 로제 샴페인 페어링도 있다. 


홍연 정수주 주방장은 “2019년 고객의 행복과 건강을 기원하며 복을 담아드리는 복요리부터 최고급 식재료를 이용한 메뉴로 채운 갈라디너를 준비했다”며,


“봄 기간 동안 미세먼지에 피곤했던 몸을 티 페어링을 즐기며 풀어보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2019.03.15 (금)

Home > SSG DAILY/PRESS
호텔도 컨셉팅 시대! 보헤미안 랩소디의 레트로 감성을 느끼다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Retro Rock in the Wine’ 갈라디너
신세계조선호텔
#신세계조선호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모던 이탈리안 비스트로 레스토랑 루브리카는 보헤미안 랩소디를 연상할 수 있는 LP음악을 들으며 레트로 감성의 메뉴와 와인을 즐길 수 있는 ‘레트로 락 인 더 와인’ 갈라디너를 3월 28일(목) 진행한다. 

LP판 모양의 메뉴 카드부터 데님 패션, 스카프, 팔찌 등으로 장식한 유니폼을 입은 서비스 직원까지 1970년대에 온 듯한 느낌을 들게 한다. 가격은 1인 18만원.(세금 봉사료 포함가) 

행사는 오후 6시부터 바이브드블러바드(LP바)를 운영하는 바비 제임스 디제이가 선보이는 LP음악과 함께 웰컴 푸드와 드링크로 시작한다. 

웰컴 푸드로는 영국 대표 메뉴 피쉬앤칩스를 연상시키는 생선과 칼라마리 튀김을 제공하며 보헤미안 랩소디에서 머큐리가 즐겨 마신 하이네켄 및 다양한 맥주로 락의 본고장 영국 분위기를 더한다. 



오후 7시부터 루브리카 정기채 지배인의 레트로 락 인 더 와인 소개와 유병현 소믈리에의 와인 소개가 이어진다. 

레트로 락 인 더 와인 메뉴들은 락의 본고장 영국식 메뉴로 선정해 플레이팅을 레트로하게 선보일 예정이다. 

4종 안티파스토(아란치니, 튜나 타르타르, 랍스터 칵테일 등)는 갈라디너 파티의 흥을 돋우어줄 드라피에 ‘까르뜨 도르 브륏’ 샴페인과 잘 어울린다. 

그 외 닭다리구이, 레트로 분위기의 비프 웰링턴과 함께 정점을 찍어줄 디저트로 파르페를 선보일 예정이다. 

레트로 푸드와 어울리는 와인으로는 신의 물방울에서 퀸이 생각나는 ‘퀸 오브 몽페라 블랑’과 개성이 강해 흥겨운 음악과 파티에 어울리는 ‘몰리두커 카니발 오브 러브’를 소개할 예정이다. 

당일 고객 대상으로 와인 경매와 베스트 드레서 선발 이벤트 2개가 준비되어 있다. 

크리스탈 샴페인 등 총 4종 고급 와인을 경매를 통해 서프라이즈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와인 경매 이벤트와 뉴트로 컨셉으로 가장 센스 있게 매치한 고객을 선발해 경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레트로 락 인 더 와인 컨셉으로 루브리카 내 룸에서 파티 또는 와인클래스를 원하는 고객은 갈라디너 이후 5월 31일(금)까지 매주 주중 저녁 6인부터 최대 8인으로 예약 가능하다. 

가격은 1인 12만원부터(세금 봉사료 포함가)이다. (단, 포토존과 DJ는 제외) 
   
프로모션을 기획한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식음팀 이희종 팀장은 “가성비와 품질보다 개성 있는 컨셉을 연출한 상품을 찾는 고객들이 많아지고 있다” 라며,

“루브리카라는 공간에 폭발적인 흥행을 일으킨 보헤미안 랩소디와 같은 레트로 감성을 느낄 수 있도록 컬러풀하게 꾸미고 그와 어울리는 메뉴와 와인을 제공한다. 이번 프로모션을 통해 루브리카 주중 저녁 매출이 20% 이상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2019.03.13 (수)


Home > SSG DAILY/PRESS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아리아 시그니처 메뉴와 제철 해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메뉴를 무제한으로 즐겨
아리아 ‘고메 씨푸드’ 갈라디너 프로모션 진행!
#신세계조선호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뷔페 레스토랑 아리아에서 오는 11월 15일(목)과 16일(금) 양일간 제철 해산물을 활용한 ‘고메 씨푸드’ 갈라디너를 진행한다. 프로모션은 저녁으로 진행되며 가격은 어른 13만5천원이며 어린이 7만3천원, 유아 4만원(세금 및 봉사료 포함)이다. 


아리아에서는 그릴, 일식, 한중식, 파스타, 누들&딤섬, 인도, 수프, 콜드&샐러드 총 10개의 라이브 스테이션에서 진정성 있고 신선한 요리를 제공한다. 각 스테이션에서 시그니처 메뉴와 제철 해산물을 활용해 다양한 메뉴를 선보일 예정이다. 


가장 인기 높은 그릴 스테이션의 시그니처 메뉴인 양갈비, 전복구이, 등심 스테이크를 비롯해 오이스터 그라탕, 연어구이 롤, 일식 스테이션의 사시미 5종(오도로, 시로이, 연어, 방어, 새우)과 스시 4종(주도로, 도미, 연어, 단새우)과 콜드&샐러드 스테이션의 훈제 농어로 만든 카르파치오, 해산물을 이용한 에피타이저를 즐길 수 있다. 


셰프가 즉석에서 만들어주는 면 요리는 트러플 파스타와 송이 우동이 있다. 이 외에도 ‘고메 씨푸드’ 스노우 크랩부터 랍스터 테일, 대하, 소라, 가리비, 갯가제와 문어 숙회 등 다양한 해산물을 즐길 수 있다. 

 

해산물과 같이 즐기기 좋은 와인 3종을 준비해 1잔 당 2만원(세금 및 봉사료 포함)에 즐길 수 있다. 와인 3종은 이니스프리 카버네 소비뇽, 앙드레 끌루에 브륏 나뛰르 실버 샴페인과 클라우디 베이 소비뇽 블랑이다. 


신세계조선호텔 하우스 와인 ‘이니스프리 카버네 소비뇽’은 라즈베리, 까시스, 건포도 등 풍부한 과일의 향과 함께 약간의 타바코, 코코아 파우더의 향이 느껴진다. 벨벳처럼 부드러운 탄닌과 입안을 꽉 채우는 잘 짜인 구조를 경험 할 수 있는 미디엄 바디의 와인이다. 


‘앙드레 끌루에 브륏 나뛰르 실버 샴페인’은 그랑 크뤼 부지에서 100% 재배한 피노누아로 양조해 6년 숙성시킨 샴페인으로 적당한 산미와 우아한 미네랄 여운이 균형있는 여운을 남긴다. 


‘클라우디 베이 소비뇽 블랑’은 라임과 자몽의 밝고 가벼운 시트러스 계열의 아로마가 풍부하며 잘 익은 복숭아 같은 향을 함께 느낄 수 있다. 


[아리아 ‘고메 씨푸드’ 갈라디너]

기간: 2018년 11월 15일(목), 16일(금) 저녁 

가격: 어른 13만5천원, 어린이 7만3천원, 유아 4만원(세금 및 봉사료 포함)

예약 및 문의: 아리아 02)317-0357



2018.11.06 (화)

Home > SSG DAILY/PRESS
미쉐린 2스타, 아시아 50 베스트 레스토랑 2위 셰프 초청 갈라디너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스시조
‘진보초 덴’ 초청 갈라디너
#신세계조선호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일식당 스시조는 오는 2018년 10월 19일(금)과 20일(토) 양일 저녁, 일본 미쉐린 2스타 레스토랑 ‘진보초 덴’의 자이유 하세가와 셰프(Zaiyu Hasegawa)를 초청해 갈라디너를 펼친다. 

덴 갈라 디너는 일본 요리를 기반으로 한 하세가와의 창작요리 9코스로 구성되며, 하세가와 셰프의 티 5종 페어링 시 38만원, 사케 4종 페어링 시 50만원(모두 세금, 봉사료 포함가)이다. 

‘진보초 덴’은 일본 도쿄 아오야마에 위치한 레스토랑으로 자이유 하세가와 셰프의 제철 식재료를 이용한 창작요리로 맛과 재미를 동시에 충족할 수 있는 곳이다. 

덴은 2016년 아시아 50 베스트 레스토랑 중 37위를 획득하고 2018년 2위로까지 진입해 일본에서 최고의 레스토랑으로 명성을 떨치고 있으며, 전 세계 유명 레스토랑의 셰프와의 콜라보레이션 갈라디너를 진행하며 창작요리를 선보이고 있다. 

덴의 시그니처 메뉴로 푸아그라 모나카와 덴터키 프라이드 치킨을 갈라디너에 선보일 예정이다. 

디저트로 널리 알려진 모나카는 푸아그라를 넣고 매실 또는 유자 등으로 녹진하면서도 상큼한 맛을 즐길 수 있는 에피타이저로 인기가 높다. 덴터키 프라이드 치킨은 닭 날개에 속을 밥, 오미자 등으로 채운 창작 요리다. 

스시조 한석원 주방장은 “일본 현지에서도 예약이 어려운 진보초 덴의 하세가와 셰프를 초청해 일본 요리를 유쾌하게 창작한 요리를 선보이고자 한다. 이번 갈라디너는 사케를 드시지 못하는 고객을 위해 하세가와 티와 페어링해 즐길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전했다.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스시조 ‘진보초 덴’ 갈라디너]
■ 일시: 2018년 10월 19일(금), 20일(토)
■ 가격: 하세가와 셰프 티 5종 페어링 시 38만원, 사케 4종 페어링 시 50만원(세금, 봉사료 포함가)
■ 문의 및 예약: 02-317-0373(스시조)


2018.10.08 (월)


Home > SSG DAILY/LIVE
신세계그룹의 핫한 소식을 전하는 SCS뉴스
5월 둘째주
SCS 뉴스



신세계그룹의 핫한 소식을 전해드리는 SCS뉴스 입니다.


2016년 5월 둘째주 SCS뉴스, 세계적인 스타 셰프들과 함께한 부산 웨스틴조선호텔의 FIVE STAR IN BUSAN 갈라디너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그리고 이마트 일렉트로마트 판교점(4호점) 오픈 소식부터 한양 사이버대와 산업체 위탁교육 협약을 체결한 스타벅스코리아, KDB 나눔재단과 창업지원사업을 위한 MOU를 체결한 위드미FS까지, 한 주간의 다양한 신세계그룹의 이야기를 영상으로 만나보세요!

Home > SSG DAILY/PRESS
개관 101주년 기념, 한식의 방향 제시
가스트로믹 런웨이 개최
신세계조선호텔
#신세계조선호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은 오는 11월 6일(금) 저녁 개관 101주년을 기념 갈라디너 ‘가스트로노믹 런웨이(Gastronomic Runway)’ 를 개최합니다. 조형학 총주방장이 2016년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미식 방향을 제시하는 7코스의 메뉴와 와인을 선보이는데, 패션쇼처럼 무대에서 런웨이 퍼포먼스를 하면서 서비스 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이번 갈라디너는 개관 101주년을 기념하면서 앞으로 1년간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미식 방향을 제시하는 자리입니다. 조형학 총주방장은 컨셉을 ‘세계를 포용하는 한국’으로 잡았다. 한국의 식재료, 한국의 요리법을 서양 요리법과 접목했습니다.

 

이번에 선보이는 주요 식재료는 제주 감귤, 고창 산딸기와 같이 우리나라가 자랑할 수 있는 지역 특산물로 선정했습니다. 외국 식재료는 갈라디너 특성상 평소에 쉽게 맛 볼 수 없는 트러플, 캐비어 등 고급 식재료 중 한식과 잘 어울릴 수 있는 재료로 골랐으며 참깨 드레싱 등 이와 어울리는 소스를 개발해 클래식한 한국 특산물과 외국 식자재의 창조적이며 혁신적인 조화를 즐길 수 있도록 했습니다.

 

블루칵테일을 시작으로 봉화산 야채와 캐비어를 곁들인 랍스터 샐러드, 트러플과 간장소스의 소고기 말이 등 7코스로 구성됐으며, 칵테일, 와인 등이 매칭에 선보여집니다.

 

‘미식은 시대를 반영한다’는 점에서 패션과 비슷한 부분이 있어, 이러한 의미에서 직원들이 패션쇼처럼 런웨이 퍼포먼스를 하면서 고객에게 메뉴를 서비스 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조형학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총주방장은 “간장, 된장, 고추장과 같은 오랜 시간을 들여 만든 발효 식품이 기초가 되는 한국식 소스, 외국인들이 접해 보지 못한 신토불이 식재료 맛이 한식의 매력”이라고 말합니다. 그러나 한식이 세계화가 되기 위해서는 “한꺼번에 여러 요리가 나오고, 먹는 방법을 몰라 외국인들이 쉽게 접하지 못했던 점 등을 배려해 볼 필요가 있다.”라고 밝히면서 “세계 시장에서 그 지역의 특화된 재료를 찾아내고, 현지 식재료를 응용해 어떻게 풀어서 요리하느냐가 관건이다. 한식의 소스, 요리 방법을 고수해 한식의 기본은 지키되 서양의 스타일을 균형 있게 접목시켜야 한다. “라고 덧붙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