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식

Home > 간식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푸드 ‘올반 찰핫도그’, 신제품 ‘모짜체다 찰핫도그’, ‘크런치 찰핫도그’ 잇따라 선봬
‘올반 찰핫도그’, 인기도 ‘핫’하네!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의 간식류 가정간편식 올반 찰핫도그가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10일 신세계푸드에 따르면 지난해 7월 가정간편식으로 선보인 올반 찰핫도그가 출시 1년 만에 누적 판매량이 400만 개를 넘어섰다. 


특히 지난달 26일 KBS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어린이 출연진의 간식으로 올반 찰핫도그가 소개된 이후 일 판매량이 방송 전보다 약 294%, 약 3배 가량 증가했다.


이 같은 올반 찰핫도그의 인기는 1,000원 대의 가성비를 내세운 간식으로 냉동 핫도그를 즐기는 소비자가 늘고 있기 때문으로 신세계푸드측은 분석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의 ‘2017 식품 및 식품 첨가물 생산실적’에 따르면 2017년 핫도그 국내 총 판매액은 820억 원으로 2014년 255억 원에 비해 3배 이상 증가했다. 


또한 각 식품업체들이 가정간편식으로 냉동 핫도그를 선보인 지난해에는 1,000억원을 돌파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올반 찰핫도그의 맛과 간단한 조리법도 인기의 원인 중 하나로 꼽았다. 


올반 찰핫도그는 찹쌀을 넣어 쫄깃한 식감을 높인 빵에 모짜렐라 스트링 치즈와 국내산 돼지고기 함량이 92%가 넘는 고품질 소시지를 위 아래 나눠 넣어 두 가지 맛을 한번에 즐길 수 있다. 




또한 간편조리를 선호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전자레인지와 에어프라이어에 넣고 돌리기만 하면 쉽게 조리가 가능하다.


이 같은 올반 찰핫도그의 인기를 이어가기 위해 신세계푸드는 올반 모짜체다 찰핫도그와 올반 크런치 찰핫도그 등 2종을 신제품으로 출시하며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올반 모짜체다 찰핫도그는 찹쌀을 넣어 쫄깃한 식감의 핫도그 빵 속에 모짜렐라 치즈와 체다 스트링 치즈가 들어 있어 두 가지 치즈의 깊은 풍미를 동시에 느낄 수 있는 제품이다. 


올반 크런치 찰핫도그는 반죽 표면에 빵가루를 입혀 바삭한 핫도그 빵 속에 탱글탱글하고 육즙가득한 소시지를 넣어 겉은 바삭하고 속은 쫄깃한 정통 핫도그의 맛을 구현해낸 제품이다. 


전자레인지에서 냉동 상태인 핫도그의 포장지를 완전히 벗긴 후 약 1분간 데우거나, 에어프라이어의 온도를 180 ℃로 맞춘 후 13분간 조리하면 돼 간편하다. 


SSG닷컴을 비롯한 G마켓, 옥션, 11번가 등 온라인몰에서 판매하며, 가격은 올반 모짜체다 찰핫도그 1입 1,900원(80g), 5입 8,320원(80g x 5개), 올반 크런치 찰핫도그 1입 1,600원(80g)이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올반 찰핫도그는 전문점 수준의 핫도그를 집에서도 간편하게 맛볼 수 있다는 것이 알려지며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취향을 반영한 다양한 가정간편식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2019.06.10 (월)

Home > SSG LIFE/TV
[쓱큐멘터리] 
회삿돈으로 간식 사먹는 남자!
이마트 피코크 개발팀 신경수 바이어

#이마트



신세계그룹을 만들어가는 파트너들의 이야기, 쓱큐멘터리!

EP.05 이마트 신경수 바이어


출시만 하면 화제! 

인싸들의 냉장고를 가득채운 주범!

피코크 간식 시리즈


스트리트푸드와 휴게소를 사랑하는 남자

이마트 피코크 개발팀의 신경수 바이어가 말하는 간식의 신세계!


그의 이야기를 지금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Home > SSG DAILY/LIVE
신세계그룹의 핫한 소식을 전하는 SCS뉴스
명실상부 간식 1순위!
옛 맛 재현 피코크 핫도그

#SCS뉴스



2월 27일 신세계그룹 뉴스PICK입니다. 이마트 피코크 모짜렐라 크리스피 핫도그가 국민컨슈머리포트에서 우수한 성적을 받으며 모짜렐라 핫도그 제품들 중 당당히 1위를 차지했습니다! 1위로 선정될 수 밖에 없는 맛의 비밀!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Home > SSG DAILY/PRESS
9일부터 블루베리, 애플망고 등 인기 냉동 과일 2+1 판매 등 행사
폭염이 만든 인기상품, 냉동 과일 매출 반짝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가 무더위 속 수요가 높아진 냉동 과일 행사를 선보인다.


이마트는 오는 9일(목)부터 16일(수)까지 이마트 전점에서 냉동 블루베리/애플망고/딸기/트리플베리 4종을 각 300g 당 1,980원에 판매하며 2개 이상 구매 시 1개를 무료로 증정한다.


이마트는 보통 1kg 내외로 포장된 냉동 과일이 너무 많다는 소비자들의 의견을 반영, 가정에서 일반적으로 한번에 먹을 수 있는 양인 300g의 소단량 냉동 과일을 판매하고 있다. 


기존 판매하던 블루베리/애플망고/딸기에 이어 오는 9일 트리플베리도 새로 출시한다.


이 외에도 블루베리/망고 각 1kg 묶음 기획 상품은 14,980원에 판매하며, 냉동 아로니아 300g은 5,480원, 냉동 체리 700g은 7,980원에 선보인다.


이처럼 이마트가 냉동 과일 행사를 여는 이유는 최근 폭염 때문에 냉동 과일 수요가 급증했기 때문이다.


이마트가 폭염이 기승을 부렸던 7월 23일부터 8월 5일까지 최근 2주간 매출을 분석한 결과, 냉동 과일 매출이 전년 동기간 대비 24.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올해 1월부터 7월까지 냉동 과일 매출이 전년 동기간에 비해 7.4% 감소했으며, 2017년 역시 5.6% 감소했던 것과 비교해 눈에 띄는 신장세다.


최근 약 40도에 육박하는 폭염이 몰아 닥치자 신선도 관리가 필요 없고 보관이 편한 냉동 과일에 대한 소비자들의 수요가 급증했기 때문이다.


무더위와 방학 기간이 맞물려 아이들에게 아이스크림 대신 간식으로 냉동 과일을 먹이려는 주부들도 늘어난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냉동과일은 제철에 수확한 과일을 최상의 선도에서 급속으로 냉동해 영양소 파괴가 극히 적고 맛과 향이 잘 보존되는 것이 장점이다. 특히 가격도 생과일에 비해 30~50% 가량 저렴해 경제적이다.


또한 최근에는 믹서기를 활용해 스무디를 만들어 먹거나 다른 재료와 섞어 아이스바를 만들어 먹는 등 냉동 과일을 활용하는 다양한 방법이 각종 매체 및 SNS를 통해 소개되기도 했다.


이마트 이완희 냉동 과일 바이어는 “40도에 육박하는 폭염 덕분에 냉동 과일 시장이 오랜만에 활기를 찾았다.”며


“이에 더 저렴한 가격에 많은 소비자들이 냉동 과일을 접할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말했다.



2018.8.8 (수)

Home > SSG DAILY/LIVE
신세계그룹의 핫한 소식을 전하는 SCS뉴스
노브랜드 과자 특집, 전 국민에게 물어보다!
SCS 스페셜
#SCS뉴스



노브랜드 과자 특집, 전 국민에게 물어봤습니다!


가격, 맛 그리고 양에 놀라는 노브랜드 과자! 지난 3년간 노브랜드 과자의 매력에 전 국민이 응답하였는데요.


노브랜드 과자의 매력을 직접 이야기하는 세대별 인터뷰, 지금 바로  SCS스페셜 영상에서 만나보세요!


Home > SSG DAILY/PRESS
일주일간 나들이 먹거리 및 관련 용품 할인행사
이마트, 본격 나들이철 맞이 할인행사
이마트
#이마트


본격적인 나들이철이 시작되면서 이마트가 관련 식품 및 용품 행사를 16일(수)까지 진행한다. 


쌀쌀했던 날씨가 풀리고 최근 미세먼지 농도 역시 ‘보통~좋음’ 수준으로 나타나면서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과 함께 피크닉을 즐기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먼저, 잘라진 채로 간편하게 포장되어 있어 나들이용으로 편리한 간편과일을 할인된 가격에 준비했다.


주요 품목으로는 6개의 개별팩으로 구성된 ‘Dole 스위티오 파인애플 키즈팩’을 25% 할인한 2,980원에, 차량 컵홀더에 맞는 사이즈로 구성되어 이동중에도 편리하게 즐길 수 있는 ‘PICK UP 사과믹스/배믹스’는 각 20% 할인한 1,880원에 판매하며, 바나나, 청포도, 사과, 방울토마토 등 다양한 과일로 구성한 ‘the 예뻐져라/힘내라 furit platter’는 17% 할인한 각 3,280원, 4,980원에 준비했다. 


사과를 감자칩처럼 얇게 썰어 만든 ‘절대生사과스낵’은 봉지당 990원에, 2개 구매 시 1개를 추가로 증정하는 행사도 함께 진행한다. 


이마트가 이렇게 간편과일 행사를 준비한 것은 나들이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5월 간편과일의 수요가 가장 높기 때문. 


작년 5월 간편과일 매출은 전체 매출 중 13%를 차지하며 1년 중 가장 높은 비중을 높게 나타났는데, 이는 씻거나 깎지 않아도 먹을 수 있기 때문에 야외 활동 시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는 장점 때문으로 보인다. 


1~2인 가구와 맞벌이 가구가 증가하면서, 음식물 쓰레기를 줄일 수 있고 한번에 먹기 편한 간편과일의 매출은 매년 증가세. 이마트 간편과일은 17년 한해 전년 동기대비 61% 매출이 증가했으며, 올해 1~4월간에도 전년 동기간 대비 매출이 15% 증가했다. 


이 같은 간편과일 수요 증가에 이마트는 16년부터 본격적으로 간편과일 상품화에 돌입, 현재 25종의 간편과일을 운영 중이다. 


이와 함께, 나들이에 함께 하기 좋은 각종 먹거리 행사도 준비했다. 먼저, 미국산 척아이롤을 100g당 1,680원에, 칠레산 적포도를 7,980원에, 이스라엘 자몽을 25% 할인한 5,980원에 준비했으며, 제철을 맞은 성주 참외를 9,980원에 선보인다. 


또, 카스캔을 3캔 7,500원에 구매할 수 있으며, 스테판/레벤 브로이/하얼빈을 8캔 구입 시 12,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맥주 안주로 어울리는 닭튀김을 꼬치로 만들어 편하게 먹을 수 있도록 한 통살꼬치를 20% 할인한 1,980원에 판매하며, 훈제 점보 닭다리 역시 24% 할인한 3,480원에 판매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이밖에도 코카콜라 300ml*12입(10,980원), 칠성사이다 300ml*10입(7,680원) 등 음료 소용량 패키지도 기획해 판매한다. 


나들이 필수품인 그늘막 할인행사도 진행한다.  ‘빅텐 파스텔 4면 그늘막(3인)’을 44,900원, ‘빅텐 패밀리 그늘막(4~5인)’을 54,900원에 판매한다. 녹색, 갈색의 일반적인 그늘막 색깔에서 탈피, 민트, 옐로우, 바이올렛의 3가지 컬러로 구성됐다. 


또, 나들이에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스포츠용품도 마련했다. 일반 배드민턴채보다 2배 가량 크게 제작되어 세종류의 공과 함께 운동 및 놀이용으로 즐길 수 있는 ‘빅민턴(성인/아동용)’을 신세계포인트 회원을 대상으로 10% 할인하여 판매하며, 아동 폼배트 2종(24인치/21인치)을 각 6,900원/5,900원에 준비했다. 


이밖에 뉴트로지나 쿨드라이 스포츠썬로션(88ml, SPF50)과 울트라 쉬어 드라이터치 선블록(80ml)을 50% 할인하여 각 11,750원, 9,600원에 판매하는 행사를 포함 선크림, 데오드란트 등의 행사도 진행한다. 


이마트몰에서는 14일(일)까지 ‘5월의 피크닉’을 주제로 피코크 간식/간편식/도시락 재료 등 카테고리별 행사 상품 3만원 이상 구매 시 10% 할인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주요 품목으로는 피코크 레드벨벳케익/당근케익(각 3,980원), 서울스낵(불고기맛/떡볶이맛, 1,980원), 고구마/아몬드 핫도그(6,480원) 등 간식과 의정부 부대찌개(540g, 6,980원), 해물탕(935g, 13,980원)등이 있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담당은 “5월을 맞아 날씨, 공휴일 등의 영향으로 나들이객이 증가함에 따라 관련 상품 행사를 준비했다”며, “이마트에서 간편과일이나 그늘막 등 나들이 필수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마트 에브리데이도 5월 10일부터 일주일간 과자, 음료, 아이스크림 등 나들이 행사상품을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주요 상품으로는 해태 땅콩그래 클래식 (300g)을 50% 할인된 1,980원, 콘류 아이스크림을 5개 골라담기로 3,500원에 판매하며, 건강하鷄 순살치킨(580g)을 30% 할인된 6,980원, 뽀로로 음료 2+1 행사 (705ml, 개당 2,000원), 농심 바나나킥(75g,개당 1,240원)을 3+1 행사를 진행한다. 



2018.5.10 (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