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단한안주

Home > 간단한안주
Home > SSG DAILY/PRESS
홈술, 혼술 문화 확산으로 '피콕포차' 인기… 작년보다 매출 두배로 증가
인기 급부상하는 이마트 ‘포장마차 안주’
#이마트


홈술, 혼술 문화 확산으로 집에서 술과 안주를 함께 즐기는 소비자가 늘면서 포장마차 안주 메뉴가 가정집 식탁에서 인기를 끌고있다.


이마트가 올해 1~9월 피코크 안주 매출을 분석한 결과, 최근 막창/닭발 등 ‘포장마차 안주’가 인기를 끌면서 안주거리 매출 순위도 바뀐 것으로 나타났다. 2018년에는 기존 소시지, 순대 등 전통적인 안주가 매출 1,2위를 차지했던 반면, 2019년에는 지난해 4위였던 막창이 전통 강자 소시지를 밀어내고 피코크 안주 전체 매출 1위로 올라섰다. 포장마차 대표 안주거리 중 하나인 닭발 역시 작년에 비해 순위가 5계단 올라 전체 매출 5위에 자리했다.


이는 가정간편식 상품 개발 기술이 발달하면서 평소 포장마차 혹은 전문 식당에 가야 먹을 수 있었던 ‘포장마차 안주’들이 대거 출시돼 이를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가정간편식 포장 기술이 발달하면서 용기째로 전자레인지에 돌려 먹는 상품들이 많아지고, 에어프라이어가 대중화되는 등 조리 방법이 간편해진 것도 포장마차 안주 인기의 큰 요인이다.


이마트의 가정간편식 안주 브랜드인 ‘피콕포차’는 올해 야채곱창, 돼지껍데기 등 3개의 신상품을 추가해 총 13종 상품을 판매중이다. 올해 피콕포차 매출은 작년에 비해 약 2배 가량 증가했다. 또한 다양한 식품회사들도 포장마차를 컨셉으로 한 안주 브랜드를 런칭해 운영하는 등 포장마차 안주 시장은 계속 확대되는 추세다. 이 같은 포장마차 안주 인기에 이마트는 10월 국민가격 상품으로 피콕포차 신상품 ‘피코크 피콕포차 닭꼬치(900g)’를 1만4,980원에 선보인다. 10월 2일부터 11월 1일까지 행사 기간내에 KB국민카드로 구매 시 추가 10% 할인혜택도 제공한다.


한편, 가정간편식 안주를 구매하는 고객의 77%는 주류를 구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안주를 구매하지 않는 고객에 비해 무려 3배 이상 높은 수치다. 온라인 구매가 불가능한 주류 상품 특성상 HMR 안주를 구매한 고객들 10명중 7명 이상이 이마트에서 주류를 구매하면서 주류 매출에도 도움이 되고 있는 셈이다. 특히 피콕포차 구매 고객들은 주류 중에서도 맥주를 가장 많이 구매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피콕포차와 주류를 동시에 구매한 고객 중 맥주를 구매한 비중은 52%다. 이는 피콕포차 없이 주류를 구매한 고객이 맥주를 선택한 비중 대비 5%p 높은 수치다.


피콕포차 구매 고객들은 와인에 대한 선호도도 높게 나타났다. 피콕포차와 주류 동시 구매 고객 중 와인을 구매한 비중은 13%로 피콕포차 없이 주류만 구매한 고객에 비해 4%p 더 높았다. 이는 가정간편식 안주 구매 고객 중 20~30대 젊은 소비자 비중이 높기 때문에, 소주보다 가볍게 집에서 즐기기 좋은 맥주나 와인을 더 선호하는 것으로 분석된다.


이 같은 포장마차 안주 인기에 가정간편식 안주 시장은 매년 지속 성장하고 있다. 이마트가 지난 1월부터 9월 매출을 분석한 결과, 이마트의 가정간편식 브랜드 ‘피코크’의 안주류 매출은 전년 대비 약 22% 증가했다. 2년전과 비교하면 30% 이상 늘었다. 상품 가짓수도 크게 증가했다. 2017년 피코크 안주류는 13종에 불과했으나 지난해 9월 피코크의 안주 전문 서브 브랜드 ‘피콕포차’ 런칭 등으로 신상품 출시가 이어져 현재는 총 33종에 이른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국내 가정간편식 냉동 안주 시장 규모는 2016년 195억원에서 2018년 960억원으로 2년간 약 5배 성장했다. 올해는 규모가 1,500억원까지 확대될 것으로 전망했다.


이마트 곽정우 피코크 델리담당 상무는 “HMR 안주 시장이 급성장 하면서 피코크의 안주 전문 브랜드 피콕포차 역시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며 “특히 최근 포장마차 안주 등 집에서 쉽게 해먹기 어려운 상품들이 인기를 끌고 있어 앞으로 더욱 다양한 안주 개발에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2019년 10월 7일 (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