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치

Home > 가치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23일(목)부터 1주일간 베네수엘라산 수입 갈치 40% 할인 행사
이마트, 베네수엘라 갈치 수입하는 이유는?
 
#이마트


이마트가 기존 주요 갈치 수입국가인 세네갈 대신 베네수엘라 갈치 판매에 나선다.


이마트는 23일(목)부터 29일(수)까지 1주일간 베네수엘라산 수입 갈치(해동)를 마리 당 왕 사이즈는 1만5,800원에, 특대 사이즈는 9,800원에 판매한다. 삼성카드로 구매 시 40% 할인한 9,480원/5,880원에 구매할 수 있다.


이마트가 주요 갈치 수입국가를 세네갈에서 베네수엘라로 바꾼 이유는 어획량 감소 및 중국 내 갈치 수요 증가로 세네갈 갈치 가격이 상승했기 때문이다.


이로 인해 이마트는 지난해 11월 이후 세네갈 갈치 판매를 중단했으며, 올해 1분기 국내 세네갈 갈치 수입량도 지난해 1분기의 1/5 수준으로 급감했다.


반면, 베네수엘라 갈치의 경우 매년 생산량이 증가하면서 현재 세네갈 갈치보다 20% 이상 저렴한 시세를 보이고 있다.


이에 이마트는 올해 4월 베네수엘라 갈치를 처음으로 테스트 판매했으며, 소비자들의 반응이 좋아 23일부터 1주일간 7억원 물량의 베네수엘라 갈치 행사를 선보인다.


한편, 4~5월은 국산 갈치 시세가 가장 높아 수입 갈치 판매량이 대폭 증가하는 시기이기도 하다.


갈치는 연안 수온이 18도 이상이면 어획량이 증가하며 25도 이상에서 풍어를 이루는 대표적인 난류성 어종이다.


이에 연중 소비되는 국산 갈치는 대부분 여름철에 어획이 이루어진다. 


여름에 잡은 갈치는 냉동상태로 연중 유통되는데 물량이 소진되면서 겨울부터 시세가 높아지기 시작한다.


특히 여름 직전인 4~5월의 경우 전년도에 비축한 물량도 가장 적고, 수온이 낮아 갈치 어획량도 매우 적기 때문에 국산 갈치 시세가 최고조에 이른다.


실제로 2018년 국산 갈치 시세를 살펴보면 4~5월 평균 경매단가가 7~9월에 비해 약 50% 이상 높게 나타났다.


이처럼 4~5월에는 국산 갈치의 시세가 매우 높게 형성되어 대체재인 수입 갈치의 소비가 크게 늘어나기 때문에 이마트가 대규모 수입 갈치 행사를 기획했다.


이마트 이홍덕 수산팀장은 “수산물의 경우 어종별로 매년 산지 시세가 변하기 때문에 저렴하면서도 좋은 품질의 상품을 소비자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수산물 수입 산지를 다변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2019.05.23 (목)

Home > SSG LIFE/COLUMN
1월·2월 Publisher’s letter
First Class




우리 마음 속 깊이에는 언제나 최선을 추구하는 마음이 있습니다.

그 최선이 꼭 일등일 필요는 없습니다.


기본을 생각하고, 정성을 담고, 새로운 가치를 찾는 일,

기존의 가치를 따르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사회와 규칙을 찾는 일.

바로 우리가 일상 속에 담는 최선이죠.

이를 다른 말로 표현하면 일류가 되기 위한 삶이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일등과 일류의 차이가 모호하게 느껴질 수 있습니다.

하지만, 조금만 생각해보면 그 차이를 알 수 있습니다.

일등은 무한 경쟁 속에서 한 사람만이 승자가 되는 개념입니다.

반면, 일류는 한 사람이 아닌 우리가 함께 추구할 수 있는 가치입니다.


그래서 SSG블로그가 2017년을 열며 생각한 가치는 ‘일등이 아닌 일류’입니다.

너무 거창하게 느껴지기도 하지만, 원래 시작의 계획은 그런 거잖아요.

여러분은 2017년의 시작과 함께 어떤 목표를 세우셨나요?


SSG블로그는 일등이 아닌 가치와 마음을 담아 일류를 추구하는 

신세계그룹 사람들의 이야기와 여러분을 위한 이야기를 준비했습니다.


정유년, 여러분의 일상에 좋은 일만 가득하기를 바라면서

붉은 닭의 기운으로 새해의 SSG블로그 시작합니다.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추석세트 사전예약 매출 9.6% 증가, 선물 구매 사전예약에 몰려
사전예약 두배 증가, 신세계도 호조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가 8월 17일부터 진행 중인 추석 선물세트 사전예약 실적을 분석한 결과(~10일), 전체 매출 실적이 전년 추석대비 97.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올해 설과 비교했을 때는, 143.1%나 매출이 늘었습니다.

 

명절선물도 조금 더 저렴하게 구매하려는 소비자들이 해가 갈수록 늘어남에 따라, 점차 사전예약을 통해 선물세트를 구매하려는 고객들이 증가하는 추세입니다.

 

과거에는 추석 행사가 끝나갈 무렵까지 기다렸다가 선택하려는 고객들이 다수였으나, 사전예약으로 인한 구매가 혜택도 많고, 대량 구매 시 물량도 안전하게 확보할 수 있다는 점에서 점차 본 행사보다는 사전예약을 이용하는 것입니다.

 

2012년 전체 세트 매출의 1.2%에 불과했던 사전예약 매출은 매년 그 비중이 증가하여, 작년 추석에는 11% 비중을 차지했고, 올해 추석은 전체 매출의 15%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번 추석세트 사전예약은 더 많은 품목과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는데요. 먼저, 이번 추석 선물세트 사전예약은 지난 추석보다 4일 앞당겨 27일간 진행하고, 사전예약 품목을 전년 추석 155개에서 60% 이상 늘어난 274 품목을 선보였습니다.

 

또, 대량구매전용 상품을 새롭게 신설해 200만원 이상 구매하는 단체 고객들만 구매할 수 있는 세트를 준비해 대량 구매고객의 혜택을 높이고, 명품신선세트를 10% 할인하는 등 다양한 상품을 준비한 것이 매출 상승의 주원인으로 분석됩니다.

 

 

실속형 세트의 인기 속에 프리미엄 세트의 신장도 돋보여


올 사전예약 행사는 1~3만원대 실속형 세트가 전년 추석 대비 180.3%로 증가하고, 10만원 이상의 프리미엄 세트가 104.9% 증가하며, 전체 신장율을 견인한 것으로 분석됩니다.

 

선물세트 구매에도 실속 있는 소비를 추구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나면서, 2~3만원대 실속형 선물세트가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사전예약 세트 매출 상위 20 품목을 분석한 결과, 갈비세트 한 품목 외에는 모두 3만원 이하의 실속세트였고, 이로 인해 평균 세트 구매 단가는 31,307원으로 전년 33,838원에 비해 약 8%정도 낮아졌습니다.

 

실속형 세트 다음으로는 10만원 이상의 세트 판매 신장율이 뒤를 이으며, 프리미엄 세트의 매출 성장이 두드러졌습니다. 이는, 가치중심의 소비를 지향하는 소비자들이 늘면서 보다 특별한 선물을 하고 싶어하는 소비자들이 증가했기 때문으로 분석됩니다.

 

이마트는 선물세트 구매 양극화 트렌드에 발맞춰 이번 추석에는 10만원 이상의 프리미엄 세트를 전년 대비 37품목 품목을 추가해 물량을 2배 가까이 늘려 다양하게 준비했습니다.

 

이마트 역시 추석 사전예약 행사를 12일까지 진행하고(일부 점포 13일) 14일부터 본격적인 추석세트 판매에 돌입합니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팀장은 “변화하는 고객의 니즈에 맞는 다양한 프로모션과 상품을 준비하는데 주력했다.”며, “차별화된 상품과 저렴한 가격으로 고객 분들이 알뜰하고 실속 있는 명절을 보내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신세계 사전예약 판매도 전년 대비 14.5% 늘어


한편, 신세계백화점도 지난 8월 18일부터 9월 10일까지 펼쳐진 추석예약판매 행사에서 지난해보다 14.5% 늘어난 좋은 실적을 기록 중입니다.

 

한우로 대표되는 축산은 19.6%, 사과/배 등 농산은 19.5%, 굴비 등 수산은 3.6%, 프리미엄 식재료 위주의 수입 글로서리는 45.7%, 홍삼 중심의 건강식품은 32.5% 신장했습니다.

 

특히 올 추석의 경우, 한우의 산지 시세가 15~20% 정도 올랐고, 굴비 역시 참조기 원물 가격이 지난 추석대비 최대 66% 가량 크게 올라 선물세트 역시 8~30% 정도 인상돼 한우와 굴비를 대신할 대체 선물세트들이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한우를 대체하는 냉동갈비와 호주산 세트의 경우 20~30% 지난해보다 늘어났고, 사과/배 83%, 망고 68%, 멸치 270%, 전복 62% 등 2순위 상품들이 선전을 하고 있습니다.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추석 피코크세트
피코크 대형마트 선물세트 고급화 이끈다
이마트
#이마트

피코크 제주 흑돼지 햄•5대 갯벌 김 등 프리미엄 선물세트 다수 선보여





2015년 추석, 이마트의 대표 브랜드 ‘피코크’(자체 식품브랜드)가 맛을 최우선 가치로 추구하는 PL브랜드에서 대형마트 프리미엄 선물세트로 한 번 더 진화합니다.

 

이마트는 이번 추석에 ‘제주 흑돼지 햄’, ‘1++ 횡성한우 갈비’, ‘5대 명산지 갯벌 김’ 등 고급 식품 선물세트를 전면에 내세워, 대형마트 선물세트의 고급화 트렌드를 일시적인 현상을 넘어 성공 전략으로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마트가 이번에 선 보이는 피코크 선물세트 중 가장 대표적인 상품은‘피코크 제주 흑돼지햄 선물 세트’입니다. 100% 제주 흑돼지로 만든 프리미엄 햄 세트로 미식가들 사이에서 선호도가 높은 제주 흑돼지를 먹기 편한 햄으로 만든 상품입니다.

 

제주도 흑돼지는 독특한 풍미와 식감으로 그 맛이 뛰어나, 제주도에 방문하면꼭 맛봐야 하는 음식으로 유명하며, 올해 들어서는 천연기념물로 지정됐을 만큼 상품성을 인정받고 있는데 이를 PL(자체브랜드) 선물세트로 개발한 것입니다.

 

또, 이마트는 전국 5대 김 명산지로 유명한 개야도, 중도, 압해도, 제부도, 대부도의 고급 원초 갯벌 김만을 사용하여 들기름과 천일염으로 구운‘피코크 5대 명산지 갯벌김’도 처음 선보였습니다.

 

그 밖에도, 이마트는 횡성에서 나고 자란 정통 횡성 한우 중 1++등급만 엄선하여 만든‘피코크 횡성한우 갈비 세트’, 제주산 통참깨와 국내산 들깨를 딱 한번만 짜서 만든 ‘피코크 참기름 들기름 세트’ 등 다양한 고급 선물세트를 판매합니다.

 

이처럼 이마트가 자사 고급 식품 브랜드인 ‘피코크’를 명절 세트 전면에 내세운 까닭은 대형마트에서도 고급 선물세트를 찾는 현상이 두드러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마트는 이러한 소비 트렌드를 일년에 2번 밖에 없는 명절만큼은 평소보다 씀씀이를 늘려 고급 선물세트를 꼭 감사할 분에게 선물하는 추세가 뚜렷해지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피코크 123% 신장하며 대표적인 프리미엄 PL 브랜드로 떠올라

한편, 올해 들어 피코크는 맛에 대한 가치를 최우선으로 하는 브랜드로 자리매김하며, 폭발적인 성장은 물론 이마트의 대표적인 고급 식품 브랜드로 떠올랐습니다.

 

이마트에 따르면 상반기 이마트 총 매출은 4.1% 신장하는 등 작년 총 매출 신장율(0.4%)과 비교하면 현재 높은 매출 신장세를 보이고 있는데,이는 피코크가 경쟁 대형마트와의 상품 차별화를 꾀하며 집객을 이끌고 있다는 것입니다.

 

실제로 올해 상반기 냉동 냉장 간편식을 포함한 음료, 과자 등 피코크 상품 매출 신장율은 지난 해 동기 보다 123.3%나 늘어났으며, ‘피코크 초마짬뽕’, ‘피코크 조선호텔 김치’ 등은 전에 없던 PL 상품으로 SNS 등에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김일환 이마트 피코크 담당은“올해 들어, 좋은 먹거리의 가장 중요한 원칙인 재료와 맛을 최우선으로 하는 피코크가 고객들에게 고급 식품 브랜드로서 확실히 인정받기 시작했다고.”말하며, 명절을 맞이하여 평소보다 더 좋은 상품을 특히 선호하는 고객에게 맛에 대한 엄격한 기준과 상품 철학으로 만든 이마트 피코크 선물 세트를 자신 있게 제안한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