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인터내셔날 ‘스텔라 매카트니’, 비틀즈 주제로 한 미리 보는 가을 컬렉션! 
‘올 투게더 나우’ 컬렉션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패션업계에 뉴트로 열풍이 강하게 불고 있는 가운데 전설적인 록 그룹 비틀즈를 주제로 한 컬렉션이 출시된다.


특히 이번 컬렉션은 디자이너 스텔라 매카트니가 비틀즈의 멤버 폴 매카트니의 딸이라는 측면에서 더욱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수입, 판매하는 스타 디자이너 브랜드 스텔라 매카트니(Stella McCartney)는 비틀즈 주제의 애니메이션 ‘노란 잠수함(Yellow Submarine)’에서 영감을 받은 ‘올 투게더 나우(All Together Now)’ 캡슐 컬렉션을 출시한다. 


‘노란 잠수함(Yellow Submarine)’은 비틀즈의 주옥 같은 곡들이 담긴 애니메이션으로 지난해 50주년을 맞이해 디지털로 재탄생 했다. 


비틀즈가 노란 잠수함을 타고 사랑과 음악을 통해 사람들을 화합시키는 환상적인 모험을 보여주며 큰 사랑을 받았다.


스텔라 매카트니는 영화 속 ‘화합’의 메시지에서 큰 감명을 받아 이번 컬렉션을 제작했다. 


‘노란 잠수함’ 애니메이션의 대표 장면, 이미지, 그래픽을 사용해 전 제품을 디자인했다. 


‘올 투게더 나우’ 컬렉션에서는 애니메이션의 주요 메시지가 표현된 제품들이 눈길을 끈다. 


니트웨어와 저지 제품에 대표 슬로건인 ‘All Together Now(이제 우리 다 함께)’를 다양한 언어로 수놓았으며, 외투와 셔츠에도 “All you need is love(당신이 필요한 건 사랑뿐)’, ‘love, love, love(사랑, 사랑, 사랑)’등의 문구를 디자인해 화합의 의미를 강조했다.


비틀즈의 대표곡 ‘루시 인 더 스카이 위드 다이아몬드(Lucy in the Sky with Diamonds)’의 장면에서 영감을 받아 댄서의 모습을 패치워크 방식으로 표현한 블라우스, 원피스는 화사하면서 동시에 우아하고 여성스러운 매력을 선사한다. 


다채로운 색상이 돋보이는 퍼-프리(Fur-Free, 동물 모피 사용 중단) 퍼 코트는 밴드 유니폼을 입고 함께 행진하는 비틀즈의 모습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했으며, 브랜드 대표 이클립스 슈즈, 팔라벨라 백에는 노란색 잠수함을 모노그램으로 표현했다. 


이번 컬렉션 역시 환경 보호에 앞장서는 디자이너 스텔라 매카트니의 신념에 따라 ‘지속 가능 소재’로 제작됐다. 


유기농 면 소재의 저지와 데님부터 재생 캐시미어, 재활용된 나일론 에코닐(ECONYL2), 지속 가능한 비스코스, 100% 재활용 가능한 새로운 면 소재 브레톤(Breton) 등이 대표적이다.


스텔라 매카트니는 컬렉션 출시를 기념해 애니메이션 속 이미지와 색상, 그래픽을 배경으로 이번 컬렉션을 입고 연주를 하는 경쾌하고 유쾌한 밴드의 모습을 담은 캠페인을 공개했다.


스텔라 매카트니는 이번 컬렉션에 대해 “사람들을 연결하고 화합한다는 애니메이션의 메시지를 나의 방식으로 전달하고 싶었다”며,


“다채로운 색상과 사이키델릭 아트(환각 예술), 다양한 패턴과 프린트를 자연스럽게 디자인에 녹여 애니메이션과 패션 브랜드의 협업을 통한 감성적이며 진정성 있는 결과물을 만들어냈다”고 말했다. 




2019.07.19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