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오는 27일까지 신학기 맞이 책상 최대 20% 할인 및 신상품 출시
이마트 신학기 할인 대전
#이마트


이마트가 신학기 할인 대전과 함께 다용도 소형 책상 신제품 2종을 첫 선보인다.


이마트는 좁은 공간을 효율적으로 활용 가능한 다용도 책상 2종 에어, 윈드책상을 각 59,000원에 판매한다.


에어, 윈드책상은 유해물질 방출량이 적은 E0 등급의 친환경 보드와 독일의 샤트데코(Schattdecor)사의 마감재를 사용한 길이 84cm의 다용도 책상으로, 공부 용도는 물론 컴퓨터 책상 혹은 화장대로도 적합한 상품이다.


이마트가 다용도 소형 책상을 신학기 메인 상품으로 내세우는 이유는 최근 책상 구매 트렌드가 길이 100cm 이하의 작은 책상으로 소형화되고 있기 때문이다.


혼자 사는 대학생, 직장인들이 원룸 인테리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작고 심플한 디자인의 책상을 많이 찾고 있다.


혼자 사는 집의 공간적 특성상 커다란 책상 세트보다는 필요에 따라 식탁, 노트북 책상, 화장대 등으로 다양하게 활용 가능한 다용도 소형 책상을 선호하는 것이다.


초, 중, 고등학생 자녀를 둔 가구에서도 작은 사이즈의 다용도 책상이 인기다.


일반적으로 큰 책상 세트는 한 번 구매하면 10년이 넘게 바꾸지 않고 쓰는 가구가 많은 반면, 작은 사이즈의 다용도 책상은 보조 책상으로 구매해 쓰는 가구가 증가하면서 판매량이 크게 늘고 있다.


이러한 소형 책상 인기에 작년 이마트 판매량 기준 소형 책상이 대형 책상을 앞지르기도 했다.


2017년 전체 책상 판매량의 14%에 불과했던 소형 책상 판매량 비중은 2018년 50%까지 급격히 증가했으며, 올해(1월 1일~2월 14일) 들어서는 58%까지 치솟았다.


소형 책상 매출 역시 2년 연속 두 자릿수 증가했다. 


2018년 전년 대비 62% 증가했던 소형 책상 매출은, 2019년에도 37%로 높은 신장세를 이어갔다.


이 같은 소형 책상 인기에 이마트는 신제품 2종을 출시하고, 고객 수요에 호응해 기존 인기 상품을 10~20% 할인하는 등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다.


한편, 이마트는 오는 27일(수)까지 신학기 할인 대전을 열고 책상, 신학기 가방, 아동 의류 등 다양한 신학기 상품 할인에 나선다.


이마트는 다양한 신학기 책상 상품들을 최대 20% 할인한다.


러빙홈 스마트 컴퓨터 책상은 20% 할인한 6만3,200원에, 컴팩트 책상은 10% 할인한 5만3,100원에, 데코라인 라떼 책상세트는 행사 카드로 구매 시 4만원 할인한 19만9,000원에 판매한다.


신학기에 수요가 높은 가방 및 의류 등도 다양한 할인 혜택을 준비했다.


데이즈 신학기 백팩/보조가방은 행사 카드로 2개 구매 시 20% 할인하며, 인기 캐릭터 카카오 프렌즈와 협업한 카카오 학생 실내화는 9,980원에 판매하고 2족 구매 시 20% 할인한다.


이 외에도 데이즈 남성 매직스트레치 데님은 1만 원 할인한 1만9,900원에, 데이즈 스포츠 남, 여 트레이닝 세트는 30% 할인한 2만7,930/2만930원에 판매한다.


알뜰 소비족들을 위해 신학기 균일가전도 선보인다.


어린이 칫솔, 치약은 각 990원 균일가에, 식판 가방세트, 알찬 교정 젓가락세트는 각 9,900원에, 스테인리스 사각가방 도시락(라이언/어피치/헬로키티)은 각 14,900원 균일가에 준비했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담당은 “인테리어 효과는 물론 좁은 공간에 활용도가 높은 소형 다용도 책상이 1인 가구 및 중·고등학생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며,


“이마트는 앞으로도 트렌드를 반영한 심플한 디자인에 활용도 높은 가구들을 다양하게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2019.02.18 (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