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SSG DAILY/PRESS
5일부터 설 선물세트 본격판매 시작한다
이마트, 설 선물세트 판매 시작!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가  5일 양재, 구로, 성수 등 31개 주요 점포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설 선물세트 판매에 나선다.


이번 설에는 5만원 미만 가격대에 맞춘 '499 기프트' 선물세트, 드라이에이징/웻에이징 등 프리미엄 선물 세트, 독도새우, 참우럭 조개, 과메기 등의 이색 선물 세트 등 기존과는 다른 다양한 종류의 새로운 선물 세트가 출시 되었다. 특히, 이마트 최초로 5만원 미만으로 제작한 한우 선물세트, 참조기 대신 민어, 긴가이석태, 부세 등으로 구성한 '민어 굴비'와 수입 조기를 사용한 '긴가이 석태' 등이 올 설 처음 등장한 것이 큰 특징이다. 실제, 지난해 12월 8일부터 시작된 설 선물세트 예약 판매 매출을 분석한 결과 예약판매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55.3% 신장하고 있는 가운데, 5만원 미만 선물세트 매출은 지난해 대비 173.2% 신장하고 매출 비중은 전체의 90%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이마트는 설 선물세트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카드 혜택을 준비하였다.


삼성/KB국민/신한/현대/비씨/NH농협/우리/하나/롯데/SC은행이마트 카드 등 10대 행사 카드로 구매 시 가격대별로 최대 50만원 상품권 증정 이벤트와 인기 선물세트 최대 30% 할인 프로모션을 벌인다. 기프티콘 명절 선물 서비스도 준비하여, 이마트 앱에서 상품을 고른 뒤 문자를 통해 기프티콘을 보내면 받는 사람이 이마트 매장을 방문해 상품을 찾아갈 수 있는 O2O 서비스다.


선물세트 배송 기간은 13일(금)부터 26일(목)까지 이며, 3만원 이상 선물세트에 대해서는 이 기간 동안 배송비 없이 배송 받을 수 있다.


또한, 올 설에는 대량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이마트앱으로 상담을 할 수 있는 전문 상담 서비스도 진행한다.


올 설 선물세트의 가장 큰 특징은 5만원 미만 한우 선물세트가 처음 등장한 것이다. 이마트는 올 설에 ‘499 기프트 코너’를 처음 선보이며 불고기와 양념소스로 구성된 '499 기프트' 한우 불고기세트(한우불고기 1.4kg+양념소스 2팩, 49,900원)도 첫 선을 보인다. 이는 이마트가 한우 시세가 저렴할 때 정육을 매입하여 미트센트에서 비축/가공한뒤 포장도 실속화 하여 5만원 이하의 가격으로 상품화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1인 가구 경제를 나타내는 '1코노미' 인구와 ‘부정청탁방지법’ 등의 새로운 트렌드에 맞춰 '한우 미니 세트'를 이번에 처음 기획했다. '한우 미니 세트'는 '혼식' 친구들 또는 연인들끼리 가볍게 선물할 수 있는 한우 세트로 고객이 매장에서 딱 필요한 만큼 원하는 단량과 부위를 선택하면 매장에서 주문에 맞춰 제작해주는 형태로 올 설 처음 선보인다.


한편, 한우 선물 세트는 전반적으로 지난해 설 대비 시세가 소폭 하락한 것이 반영돼 가격이 지난해와 비슷하거나 5~10% 가량 저렴한 수준이다.

물량은 전체적으로 지난해 설과 비슷한 수준이지만, 번거로운 요리 대신 바비큐 파티를 즐기는 가족 모임이 증가함에 따라 구이용 등심 세트 물량을 지난해 설 대비 3배 가량 늘린 것이 특징이다.


프리미엄 상품을 트렌드에 맞춰 처음 기획한 '피코크 WET 에이징 스테이크 세트'(한우 1+등급 2kg, 258,000원)도 인기를 끌 것으로 전망된다. 삼겹살 세트도 이번에 첫 선을 보인다. '칼집삼겹살, 목심+명이나물 절임 콜라보세트'(칼집삼겹살 1.2kg+칼집 목심 1.2kg+명이나물 절임, 69,000원)이다. 한편, 과일은 사과 세트의 경우 지난해 설 대비 3~7% 수준으로 소폭 하락했으나, 배 세트는 특대과 물량이 부족해 프리미엄급 세트는 축소 운영하고 과수 크기가 작은 저가 세트는 가격이 소폭 하락한 점을 반영, 저가 세트에 촛점을 맞춰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지난 추석에 처음 시도를 했던 '사과+견과' 세트, '사과+잼' 세트 등 소위 ‘합종연횡’ 선물세트는 5일만에 6,000개의 물량이 완판됐을 정도로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이번에도 이를 더욱 강화하여 '제주 특산물 세트'(레드향 6입+한라봉 6입+우도 땅콩, 99,000원), '아보카도 샐러드 세트(아보카도 6개+발사믹 식초+올리브 오일, 39,800원), '자몽+자몽청 세트'(자몽 8개+자몽청, 29,800원), '삼색열대과일세트'(페루산 애플망고 3개+미국산 메로골드 자몽 3개+태국산 망고 3개, 59,800원) 등을 첫 선보인다.

수산 선물세트는 참조기 가격 상승으로 올해 처음으로 참조기가 아닌 민어, 부세조기, 긴가이석태 등을 이용한 굴비 선물세트를 만든 것이 특징이다. 굴비는 중국 어선 조업 등의 요인으로 참조기 어획량이 감소함에 따라 시세가 지난해 대비 30~40% 상승함에 따라 참조기 물량을 30% 가량을 줄였다. 그 대신 '499 기프트'로 민어와 긴가이 석태 세트를 처음 기획해 판매한다. 민어 굴비세트(5미, 1.6kg, 49,500원)는 민어 크기가 마리당 300g 내외로 사이즈가 85g 가량인 참조기보다 훨씬 커 가격 잇점이 있는 것이 특징이다. 참조기 10마리로 선물을 구성할 때(7만원 상당)보다 민어 5마리로 선물을 구성했을 때 훨씬 경제젹이고 선물적 가치도 풍성해 이번에 처음 선물로 기획됐다. 일명 '침조기(긴가이 석태로 불리는 수입 조기)’ 10마리로 선물세트를 구성한 '긴가이석태'(49,900원)도 선물세트로 등장했다.


한편 점차 인기를 잃어가는 굴비 세트 대신 새롭게 개발한 이색 수산 세트도 인기를 끌 전망이다. 이마트 최우택 수산 바이어는 "기존 선물세트의 대부분은 참조기 굴비세트였지만 가격 인상으로 5만원 이하 선물세트를 구성하는 것이 힘들자 올해에는 민어, 부세 등으로 만든 선물세트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한편, 가격이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공 및 생활용품 세트의 경우 올 설 수요가 집중될 것으로 전망된다. 통조림의 경우 'CJ 특선 풍성한 1호'(42,800원) 등 5만원 이하 통조림 물량을 지난해 대비 20% 가량 늘렸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팀장은 "명절은 이제 가족, 연인들이 모여 단란한 시간을 보내는 일종의 '축제'로 의미가 점차 변하고 있다. 이마트는 이 같은 트렌드에 발맞춰 선물 기획을 전통적 상품 구색에서 벗어나 콜라보레이션 세트, 미니세트, 499 기프트 등 새로운 시도를 하고 있다"며, "이번 설이 그 기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 선물세트>

상품명

구성

가격

한우 미니 세트

매장에서 주문해 상품 구성

 

한우 불고기 세트

한우불고기 1.4kg, 양념소스 2

49,900

피코크 WET 에이징 스테이크 세트

한우 1+등급 2kg

258,000

아보카도 샐러드 세트

아보카도 6, 발사믹식초, 올리브오일

39,800

민어 굴비세트

민어 5, 1.6kg

49,500

이색별미 조개세트

거북손 1kg, 보말고둥 1kg

49,900

CJ특선 풍성한 1

스팸클래식 200g*4, 120*4, 연어캔 100g*2, 카놀라유 500ml*2

42,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