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SSG DAILY/PRESS
커피향 가득한 광화문으로 오세요
스타벅스, 서울 광화문점 리뉴얼 오픈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 이석구)가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광화문점을 리저브 특화 매장으로 리뉴얼해 새롭게 선보인다.


2002년 오픈한 스타벅스 광화문점은 이번 리뉴얼을 통해 새롭게 리저브 커피를 도입하며 더욱 특별한 커피 포워드(Coffee Forward) 매장으로 변신을 꾀하였다. 리저브 원두의 추출기구를 ‘클로버’뿐만 아니라, POC(Pour over cone, 핸드 드립)와 사이폰 중에 선택하여 취향에 맞게 즐길 수 있다. 특히, 스타필드 하남에 이어 최상급 에스프레소 머신인 ‘블랙이글’을 도입하여 드립커피 뿐만 아니라, 아메리카노, 카페라떼, 카푸치노 등의 에스프레소 음료로도 제공된다.




이와 함께, 스타벅스는 더욱 특별한 커피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리저브 특화매장인 ‘커피 포워드’ 매장을 새롭게 선보이고 있다. 올해 신세계김해점을 시작으로 세종어진점, 한남동점, 스타필드하남2F(리저브)점에 이어 이번 광화문점까지 순차적으로 ‘커피 포워드’ 매장으로 오픈하였다.


한편, 기존 운영중인 ‘리저브’ 매장은 순차적으로 ‘커피 포워드’ 매장으로의 리뉴얼을 진행한다. 11월 4일 9개 매장(수원이비스점, 전주한옥마을점, 대구팔공산점, 부천신중동역점, 천호로데오점, 대구상인역점, 울산간절곶점, 아시아선수촌점, 광주상무대교점)과 18일 4개 매장(역삼역점, 수성레이크점, 수원인계점, 백석점)까지 총 13개의 매장은 재단장을 통해 리저브 원두의 선택과 함께 추출 기구까지 고객이 직접 선택하여 더욱 풍부하고 특별한 커피경험을 제공한다.


한편, 스타벅스는 지난 2014년 3월에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창립 15주년을 맞아 소공동점, 압구정로데오역점, 이태원거리점, 적선점, 정자점 등 전국 5개 매장에서 첫 선을 보였다. 2015년 12개 도시 총 36개로 확대하였다. 2016년 11월 현재 전국에 56개 매장에서 ‘리저브’ 매장을 운영 중이다.


스타벅스는 단순히 원두와 추출기구의 강화를 통해 커피경험을 강조하는 것뿐만 아니라, 고객과의 긴밀한 소통을 바탕으로 한 프리미엄 커피 경험을 점차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이를 위해 리저브 특화 매장의 인테리어는 물론이고, 고객과 바리스타 간의 커뮤니케이션 강화를 위한 교육이 함께 이뤄질 예정이다.


‘스타벅스 리저브’는 단일 원산지에서 극소량만 재배되어 한정된 기간에만 만나볼 수 있는 최상급의 커피로, 스타벅스 75개 진출국가 중 한국을 포함한 영국, 일본 등 일부 국가에서만 소개되고 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마케팅 담당 백수정 상무는 “스타벅스는 지난 2014년, 단일 원산지 프리미엄 커피로 최상의 커피 경험을 제공하는 스타벅스 리저브를 소개한 이래 국내 스페셜티 커피 트렌드를 주도해 오고 있다.”며, “이번 리저브 ‘커피포워드’매장 확대를 통해 더욱 다양하고 차별화된 스타벅스 커피 경험을 국내의 많은 커피 애호가들에게 제공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