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SSG DAILY/PRESS
2016년도 2차 상생채용박람회를 개최
신세계, ‘열린채용’ ‘상생채용’ 나선다
신세계그룹


한국장애인고용공단도 함께 후원 나서 ‘열린채용’의 장 만들 예정





신세계그룹이 6월 21일(화) 서울 코엑스에서 대기업과 중소 협력사와 2016년도 2차 상생채용박람회를 개최하기로 했습니다.


신세계그룹&파트너사 채용박람회는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구직자들의 고용난 해소를 위해 함께 마련한 채용박람회로, 신세계그룹이 채용박람회 개최에 필요한 비용 등 필요한 모든 지원을 하고 파트너사들은 신세계그룹과 함께 우수 인재 채용에 나서는 ‘상생형’ 채용박람회입니다. 신세계그룹은 지난해 개최한 ‘신세계그룹&파트너사 상생채용박람회’가 신세계 및 중소 협력회사 구직자에게 큰 도움이 되었다고 판단, 특히 올해는 연간 3회로 횟수를 대폭 늘려, 지난 2월 부산 1차 채용박람회에 이어 6월, 서울, 10월 대구에서 상생채용박람회가 열립니다.


이번 채용박람회에는 고용노동부 외에 한국장애인고용공단도 후원에 참여해, 청년, 중장년층, 경력단절여성은 물론 장애인 채용에도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입니다. 신세계그룹은 채용박람회장 내에 별도의 장애인 채용관을 마련하고 도우미와 수화통역자 등을 배치해 장애인 구직자들이 원활하게 채용상담을 받으실 수 있도록 편의를 돕기로 했습니다. 장애인 채용관을 포함한 참여기업별 부스에는 각 기업 인사담당자가 오전 10시부터 5시까지 박람회 진행시간 동안 상주하며 채용과 관련된 구체적이고 다양한 정보를 안내해 줄 예정입니다.


신세계그룹에서는 이마트, 신세계백화점, 신세계푸드, 스타벅스, 조선호텔, 신세계아이앤씨,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DF, 신세계티비쇼핑, 신세계프라퍼티, SSG.com 등 총 16개사가 참여하고, 파트너사들의 경우 아이올리, 대현, 청우식품, 메가박스, 프라다코리아, 코치코리아, 부루벨코리아 등 90개사가 동참합니다. 특히, 이번 행사는 서비스 직종 전체를 아우르는 기업들의 참여로 판매, 영업, MD, 디자인, 마케팅, 물류, 외식, 바리스타, 호텔서비스, 시설관리, IT 등 다양한 직무에 걸쳐 채용이 이루어질 계획입니다.


장애인을 대상으로 하는 직무도 바리스타, 상품판매, 온라인사이트운영, 사무지원, S/W개발, 디자이너 등 다양해 누구나 일자리 기회를 얻을 수 있는 열린 구직의 장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21일(화) 상생채용박람회 당일 이기권 고용노동부 장관과 박승규 한국장애인공단 이사장이 직접 현장을 방문해 이번 상생채용박람회가 청년일자리 창출, 장애인 고용 확대에 노력하는 좋은 사례로 확산될 수 있도록 격려할 예정입니다.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도 함께 파트너사들의 채용부스를 방문해 참여에 대한 감사인사를 전하며, 구직자들에게 도움이 되는 내실 있는 채용을 부탁드릴 예정입니다.


신세계그룹에서는 행사 당일 구직자를 위한 다양한 부대행사도 준비했습니다. 전문 사진작가가 이력서에 필요한 사진촬영을 직접 해주고 인화해서 무료로 제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