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인매장

Home > 와인매장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 L&B, 설 선물 시즌을 앞두고 2016년 빈티지 ‘오스피스 드 뉘’ 자선 와인 1개 배럴 분량 한정수량 출시
나눔을 실천하는 ‘오스피스 드 뉘’ 와인 출시 
#신세계엘앤비


주류유통전문기업 신세계 L&B는 설 선물 시즌을 앞두고 2016년 빈티지의 ‘오스피스 드 뉘’ 자선 와인 1개 배럴 분량을 한정수량으로 출시했다. 


‘오스피스 드 뉘’ 와인은 프랑스 부르고뉴의 뉘생 조르쥬 병원 주관으로 매년 포도를 수확한 이듬해 3월, 세 번째 일요일에 자선경매행사를 통해서만 판매한다. 


1270년 개원한 이 병원은 환자를 치료하는 일과 동시에 가난한 사람들을 구제하는 역할을 해 오고 있어, 사랑과 나눔을 실천하는 자선 단체로써의 긴 역사를 자랑한다. 


설립 당시부터 병원의 운영비를 마련하기 위해 포도원을 함께 경영하고 있으며, 와인 판매 수익금은 모두 병원의 운영비나 희귀병을 앓고 있는 어린이 치료 비용, 시각 장애인을 돕는 안내견 협회 지원, 연구비 지원 등에 쓰인다. 


병원 소유의 포도원에서 직접 재배한 포도로만 양조하며, 완성된 와인은 지역의 생산자들이 배럴 단위로 구매해 숙성, 병입한다.


배럴 낙찰 금액이 모두 세세하게 공개되어 있기 때문에, 각 생산자는 최소한의 운영비만 책정해 합리적인 가격에 최종 소비자에게 판매하거나 수출하는 것이 오랜 관례이자 전통이다.


신세계 L&B는 부르고뉴의 ‘뉘생 조르쥬’ 마을에서도 빼어난 포도밭으로 꼽히는 ‘레 포레 생 조르쥬’를 선정해, 지난 해 자선경매에 참여했고, 올해 설 시즌을 앞두고 240병 한정으로 국내에 선보인다.


검붉은 과일 향과 은은한 오크 뉘앙스, 뛰어난 균형감을 보여주는 장기숙성용 와인으로, 훈제오리나 스테이크 등 풍미가 진한 육류요리와 잘 어울린다. 


와인앤모어 및 신세계백화점 와인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750ml 한 병당 소비자가는 29만원이다. 



2019.01.09 (수)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백화점의 대표 와인행사 ‘뱅드 신세계’
평소 만나기 힘든 희귀 와인 맛보세요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



신세계가 평소 만나기 힘든 희귀와인들을 대거 선보입니다. 신세계는 오는 18일부터 24일까지 모든 점포 와인매장에서 고품격 프리미엄 와인부터 테이블 와인까지 와인과 관련된 모든 것을 한자리에 선보이는 신세계백화점의 대표 와인행사 ‘뱅드 신세계’를 펼치는데요.


특히 이번 행사에서는 미국 컬트와인의 선구자라 할 수 있는 하이디바렛의 10년 연구 결실로 전문가들에게 가장 평가가 높은 ‘오소메이 10, 11’ 등 희귀와인을 선보이고, 유명 와인 평론가 로버트파커가 모두 100점 만점으로 평가한 ‘샤또 마고 1990빈티지’, ‘샤또 라뚜르 1996빈티지’ 등 평소 구하기 힘든 올드 빈티지 와인을 다양하게 선보입니다.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엘앤비, 어른들의 놀이터, 술의 모든 것
와인앤모어 한남점 오픈
신세계엘앤비
#신세계엘앤비


국내 최다 샴페인 존, 유명 와인 및 중저가 데일리 와인 특가 판매





주류유통전문기업 ㈜신세계 L&B는 7월 26일 국내 최다 구색의 주류전문매장 “와인앤모어 한남점”을 오픈합니다. 20여 개의 클래식 바, 칵테일 바가 밀집해 있어 술 애호가들에게 핫 플레이스로 떠오르고 있는 한남동에 오픈하는 와인앤모어는 와인, 샴페인, 맥주, 위스키, 스피릿, 전통주, 사케, 전문서적 및 관련용품 2천 5백여 종을 판매하는 국내 최다 구색의 주류전문매장입니다.


대중적으로 판매하는 유명 와인 및 맥주, 스피릿도 판매하지만 눈여겨볼 것은 1800년대 올드 빈티지 아르마냑, 빈티지 포트 와인, 생년 빈티지 와인 등 애호가들을 위한 ‘레어템’. 그간 시중에서 구하기 어려웠던 품목들이지만 신세계 L&B의 주류수입 및 유통의 노하우로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할 수 있게 됐습니다.


최근 식음료 업계 전반적으로 화두가 되고 있는 ‘나홀로족’을 위한 판매대를 따로 구성한 것도 특징이다. 한 손에 쏙 들어가는 50ml~200ml 소용량 스피릿 1백여 종이 별도 판매대에 마련돼, 알마냑 생비방, 벨루가 보드카, 시바스 리갈, 로얄 살루트 등 최고급 스피릿을 부담 없는 가격, 용량에 즐길 수 있습니다. 50여 종의 하프 보틀(375ml) 와인도 ‘혼술족’에게 반가운 아이템입니다.


250가지가 넘는 샴페인, 스파클링 와인 존은 기존 우리나라의 어떤 와인 매장에서도 볼 수 없던 최다 구색을 자랑합니다. 유명 브랜드 샴페인뿐 아니라 소규모 생산자들의 한정판 샴페인 및 특별한 파티 모임을 위한 대용량 샴페인도 갖추고 있습니다. 최근 ‘집술(술집이나 식당이 아닌 가정에서 즐기는 술)’ 트렌드를 반영한 홈 칵테일 용품 및 와인 잔, 디캔터 등 각종 글라스웨어 180여 종, 국내외 주류관련 서적 70여 종도 판매합니다.


신세계 L&B 관계자는, “와인 초심자들이 마트에 갔다가 저렴한 가격에 와인을 시도해보는 반면, 애호가 수준에 이르면 보다 다양한 주류에 대한 호기심을 갖게 되고 지인들에게 추천, 권유할 정도의 지식수준을 갖추게 된다”고 하며 “경험이 증가하면서 점차 상승하는 소비자의 취향을 저격하는 매장이 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