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푸드

Home > 신세계푸드
Home > SSG DAILY/PRESS

 

출시 6개월만에 판매량 100만개 돌파, 전문점 수준 맛, 간편한 조리, 합리적 가격 삼박자 동시 만족
신세계푸드, ‘올반 찰핫도그’ 인기도 ‘핫’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의 간식류 가정간편식 ‘올반 찰핫도그’가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17일 신세계푸드에 따르면 어린이 간식 핫도그를 전자레인지용 가정간편식으로 선보인 ‘올반 찰핫도그’가 지난해 7월 출시 이후 매월 20만 개 이상 판매되며 6개월 만에 판매량이 100만 개를 돌파했다.


이 같은 ‘올반 찰핫도그’의 인기는 쫄깃한 모짜렐라 스트링 치즈와 국내산 돼지고기 함량이 92%가 넘는 고품질 소시지를 상, 하단에 나눠 넣어 두 가지 맛을 한번에 즐길 수 있을 뿐 아니라 간편조리를 선호하는 소비자에게 높은 호응을 얻고 있기 때문으로 신세계푸드 측은 분석했다.  


실제 간식류 가정간편식의 성수기로 불리는 초등학교 겨울방학(1월 1일부터 14일까지)동안 ‘올반 찰핫도그’의 주간 판매량은 지난해 대비 91%나 늘었다. 


이는 대표적인 간식류 가정간편식으로 손꼽히던 떡볶이의 판매량 증가율 15%에 비하면 6배나 높은 수치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가스레인지에 조리 후 설거지를 해야 하는 떡볶이에 비해 핫도그는 전자레인지에 간편하게 데우기만 하면 바로 먹을 수 있어 편리함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높다”며,


“핫도그가 천 원대의 가성비 좋은 간식거리로 어린이 뿐 아니라 젊은 층에게 호응을 얻고 있는 것도 판매증가의 원인 중 하나다”고 말했다. 


이 같은 ‘올반 찰핫도그’의 인기를 이어가기 위해 신세계푸드는 방학시즌인 1월 말까지 주요 대형마트 및 편의점에서 시식행사 및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또한 신세계 통합 온라인몰 SSG닷컴을 비롯해 각종 온라인몰에서 특가에 판매하는 행사도 펼친다는 계획이다.


한편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식품 및 식품 첨가물 생산실적’에 따르면 핫도그의 국내 판매액은 2015년 481억원, 2016년 697억원, 2017년 821억원으로 매년 두 자릿수 이상 증가했으며, 지난해에는 1,000억원에 달한 것으로 업계는 예상하고 있다.



2019.01.17 (목)

Home > SSG DAILY/PRESS

 

‘보노보노’, ‘스무디킹’ 돼지띠 고객 대상 혜택 제공, ‘더 메나쥬리’ 복을 부르는 돼지 캐릭터 케이크도 선보여
신세계푸드, ‘황금돼지’ 프로모션 실시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가 황금돼지해를 맞아 다양한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프리미엄 씨푸드 뷔페 ‘보노보노’에서는 오는 31일까지 돼지띠(47, 59, 71, 83, 95년생) 고객에게 식사금액 1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신년 모임을 하는 고객들을 위해 고급 소주 ‘화요’를 구입할 경우 1병을 추가 제공한다.


건강음료 브랜드 ‘스무디킹’도 이달 말까지 돼지띠 고객이 ‘망고 페스티벌’, ‘골드키위 썬샤인’, ‘오렌지 카밤’, ‘삼삼 한라봉’, ‘바나나 아일랜드’ 등 황금색 스무디 5종 가운데 1종을 구매하면 같은 종류의 스무디 한 잔을 추가 제공한다.


이와 함께 신세계백화점 내에서 운영하는 프리미엄 베이커리 매장 ‘더 메나쥬리’에서는 큰 복과 행운을 상징하는 돼지를 귀여운 캐릭터로 형상화 한 ‘복덩이 피기’ 케이크를 선보였다. 


신선한 제철 딸기를 넣은 부드러운 생크림 케이크에 복을 기원하는 복주머니 초콜릿 장식을 더해 ‘복 많은 한 해가 되길 바란다’는 뜻도 담았다. 가격은 3만 9천원이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큰 복을 가져온다는 황금 돼지해를 맞아 가족, 친구와 함께 즐거운 식사 기회를 제공하고자 이번 행사를 진행하기로 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복이 가득하고 건강한 한 해가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2019.01.08 (화)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푸드 ‘올반 슈퍼크런치 치킨텐더’, 출시 두 달 만에 1만봉 팔려
에어프라이어 전용 가정간편식 확대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가 에어프라이어 전용 가정간편식 라인업 확대에 나섰다. 


신세계푸드는 지난해 11월 에어프라이어 전용 가정간편식으로 출시한 ‘올반 슈퍼크런치 치킨텐더’가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는 것에 주목했다. 


에어프라이어의 보급 확대로 가정에서 직접 치킨을 조리해 먹는 소비자들이 늘어나면서 ‘올반 슈퍼크런치 치킨텐더’는 출시 두 달 만에 판매량이 1만봉을 넘어섰다. 


신세계푸드는 현재 10%로 추산되는 에어프라이어의 가정 보급률이 장기적으로 30%까지 늘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전용 제품의 성장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해 프라이팬 조리용으로 판매해 온 ‘올반 트리플 치즈 닭다리 너겟’을 에어프라이어에 최적화된 재료와 조리방법을 적용해 리뉴얼 출시하게 됐다.


에어프라이어 전용 ‘올반 트리플치즈 닭다리너겟’은 체다, 모짜렐라, 파르메산 3가지 치즈를 닭다리 모양 너겟 속에 넣어 고소하고 부드러운 치즈와 담백한 닭고기 맛을 살린 제품이다. 


특히 겉에 옥수수가루를 얇게 코팅해 에어프라이어의 열풍으로 표면의 수분을 증발시켰을 때 기름에 튀긴 것과 같은 치킨 너겟의 맛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과자나 빵을 부풀려 볼륨감을 주는 재료를 반죽에 적용해 더욱 바삭한 식감을 살릴 수 있도록 했다.


‘올반 트리플치즈 닭다리너겟’은 180~190℃로 예열된 에어프라이어에 냉동상태의 제품을 겹치지 않게 넣고 약 5분간 조리하면 바삭하게 튀겨진다. 


프라이팬 조리 시에는 기름을 두르고 냉동상태의 제품을 약불에서 5분간 익힌 후 중간불에서 2분간 더 조리하면 된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합리적인 가격으로 집에서도 전문점에서 튀긴 듯한 치킨을 맛볼 수 있다는 점에서 에어프라이어 전용 가정간편식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며,


“치킨 텐더와 치킨 너겟 출시를 시작으로 에어프라이어 조리에 최적화된 가정간편식 제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선보일 계획이다”고 말했다. 


‘올반 트리플치즈 닭다리너겟’은 전국 이마트와 신세계백화점, SSG닷컴 등에서 판매되며 가격은 8,380원(500g)이다.



2019.01.07 (월)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푸드, 팔도 한식, 세계 요리, 라이브 그릴 등 메뉴 수준 높여
‘올반 프리미엄’으로 미식의 신세계를 열다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가 한국식 캐쥬얼 다이닝 뷔페 ‘올반’의 대표 매장인 서울 센트럴시티점을 ‘올반 프리미엄’으로 리뉴얼 오픈하고 고급화 전략에 나섰다.


신세계푸드는 최근 ‘소확행’(작지만 확실한 행복 추구)과 ‘가심비’(가격 대비 마음의 만족 추구)로 대표되는 가치소비 트렌드의 확산으로 고급스러운 분위기에서 수준 높은 맛과 서비스를 즐기는 고객들이 늘고 있는 것에 주목했다. 


이에 기존 운영해 온 올반 센트럴시티점에 대한 시장분석을 통해 교통, 인구, 상권 등 가치소비에 있어 필요한 3가지를 모두 갖췄다는 것을 발견하고 맛, 서비스, 인테리어 등의 수준을 대폭 올린 ‘올반 프리미엄’으로 리뉴얼 해 운영에 나선 것이다.


28일 서울 서초구 반포동 센트럴시티 파미에스테이션 1층에 709m2(215평) 규모로 문을 연 ‘올반 프리미엄’은 팔도의 진귀한 한식을 맛볼 수 있는 ‘한옥(HANOK)’, 시그니처 메뉴를 주문 즉시 만드는 ‘더 라이브(THE LIVE)’, 불 맛의 진수를 느낄 수 있는 BBQ 코너 ‘붓처스(BUTCHERS)’, 신선한 샐러드와 해산물을 즐길 수 있는 ‘그린 테라스(GREEN TERRACE)’, 세계 각국의 요리를 맛볼 수 있는 ‘고메 베누(GOURMET VENUE)’ 등 5개 코너의 메뉴 85종을 마음껏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국내 최대 규모의 라이브 그릴 뷔페라는 콘셉트에 맞춰 매장 곳곳에서는 주문 즉시 만들어 제공하는 홈메이드 철판 함박스테이크를 비롯해 장어 솥밥, 찹스테이크, 양념목살구이, 삼겹살, 새우구이, 한치구이 등을 선보이며 맛의 수준을 끌어 올렸다.


또한 디저트를 중시하는 고객들을 위해 프리미엄 커피 전문점 ‘폴바셋’과 53년 전통의 떡 전문점 ‘종로복떡방’과 제휴해 운영하는 ‘디저트 숍(DESSERT SHOP)’ 코너를 매장에 설치하고, 주문 시 즉석으로 갈아 제공하는 블렌드 주스를 비롯한 베이커리, 음료, 과일 등을 선보였다.


인테리어도 기존 매장에 비해 더욱 고급스럽게 바꾸고, 편안한 분위기에서 모임, 파티 등을 할 수 있도록 별도의 독립 공간을 구성했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가격보다 가치를 중시하며 품격 있는 맛과 분위기를 외식 선택의 기준으로 선택하는 고객들을 위해 올반 프리미엄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맛과 분위기, 인테리어, 서비스 등 모든 부문에 있어 고객들에게 감동을 줄 수 있는 프리미엄 외식 브랜드로 육성해 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2018.12.28 (금)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푸드, 강화 씨사이드리조트, 북악팔각정, 영종대교 휴게소 등 일출 명소 추천
“따뜻한 떡국과 함께 해돋이 구경하세요”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가 2019년 기해년(己亥年) 새해를 맞아 해돋이를 즐길 수 있는 컨세션 사업장 3곳에서 신년 맞이 패키지 상품을 운영한다.


먼저 강화 씨사이드리조트(인천 강화군 길상면 선두리 4-15)에 위치한 회전 전망대에서는 오는 1월 1일 해돋이 관람을 위해 사전 예약을 신청한 고객 500명에게 곤돌라, 떡국, 핫팩, 포춘쿠키 등으로 구성된 ‘곤돌라 떡국 패키지’를 성인 1만원, 7세 이하 아동은 5천원에 제공한다.



강화 씨사이드리조트의 회전 전망대는 아름다운 일출을 한 눈에 감상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우주선 모양의 레스토랑이 돌면서 동쪽으로는 초지대교, 남쪽으로는 영종대교 등 서해바다의 다채로운 풍경을 한눈에 즐길 수 있는 최고의 스카이 라운지다.


서해안의 아름다운 일출과 웅장한 영종대교의 경관을 볼 수 있는 일출 명소인 영종대교 휴게소(인천 서구 정서진남로 25)에서는 1월 1일 아침 6시부터 푸드홀에서 떡국과 따뜻한 커피를 1만원에 판매한다. 


또한 세계 최대 철제 조각품으로 기네스북에 오른 영종대교 휴게소의 마스코트 ‘포춘 베어(Fortune Bear)’와 휴게소에서 쓴 편지를 1년 후에 배달해주는 ‘느린 우체통’, 아름다운 석양을 감상할 수 있는 ‘정서진(正西津)’ 에서 노을 종소리도 함께 들을 수 있어 먹는 즐거움과 여행의 재미를 동시에 느낄 수 있다.


바쁜 일정으로 인해 일출을 보러 멀리 떠나지 못한다면 북악팔각정(서울 종로구 북악산로 267)도 좋다. 


북악산 위 해발 342m에 위치한 북악팔각정은 넓고 편안한 공간에서 일출을 감상할 수 있는 도심 명소다.


신세계푸드가 운영하는 북악팔각정 하늘레스토랑에서는 1월 1일 아침 6시부터 8시까지 떡국을 1만원에 판매한다. 


또한 엽서를 적어 우체통에 넣으면, 1년 뒤에 엽서에 적은 주소지로 배달해 주는 느린우체통도 체험할 수 있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신세계푸드가 운영하는 해돋이 명소에서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기해년 새해의 소망과 행복을 기원하는 뜻 깊은 날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2018.12.27 (목)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푸드, 서울 서부지역 수제맥주 마니아들을 위해 여의도에 열어 
‘데블스도어’ 여의도 IFC몰점 오픈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가 서울 서부지역 수제맥주 마니아들을 위해 아메리칸 스타일 게스트로펍 데블스도어(DEVIL’s DOOR) 여의도 IFC몰점을 오픈 했다.


신세계푸드는 최근 워라밸(Work & Life Balance, 일과 삶의 균형) 문화의 확산으로 고급스러운 분위기에서 맛있는 음식과 함께 가볍게 수제맥주를 즐기는 직장인이 늘고 있는 것에 주목했다. 


특히 지난 6월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오픈 한 데블스도어 코엑스점이 인근 직장인들 사이에 트렌디한 수제맥주 펍으로 입소문이 나면서 오피스 상권에서의 성공 가능성을 확인했다. 


이에 신세계푸드는 서울 서부지역 대표 오피스 상권인 여의도 IFC몰에 신규 매장을 오픈 하고 서부지역 수제맥주 마니아들의 공략에 나선 것이다.


지난 14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IFC몰 L3(지하 3층)에 1,100m2(330평) 320석 규모로 문을 연 데블스도어 여의도 IFC몰점은 고유의 빈티지한 매장 분위기는 살리면서 맥주, 음식, 음악, 게임 등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스포츠펍 콘셉트로 구성됐다. 


특히 매장 중앙에 위치한 바(Bar) 상단에는 대형 LED 스크린을, 매장 곳곳에는 TV가 설치돼 편안한 분위기에서 맥주와 함께 스포츠 중계를 관람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매장 곳곳에 농구, 당구, 카레이싱 등 게임 공간을 설치해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스포츠를 즐길 수 있게 했다.


주류는 데블스도어 대표 수제맥주 6종과 위스키, 스프릿, 와인 17종 등 23종, 음식은 피자, 치킨, 스낵 등 안주류와 점심, 주말 가족 고객을 위한 버거, 파스타, 리소토 등 식사류 등 26종을 판매한다. 


특히 여의도 IFC몰점에서만 판매하는 청포도 향을 입힌 맥주 세종 에일(Saison Ale)을 비롯해 피쉬 앤 칩스(Fish & Chips), 여의도 인 헬(Yeouido in Hell), 치즈 밤(Cheese Bomb) 등 신메뉴도 즐길 수 있다.



이와 함께 신세계푸드는 지난 14일 경기 하남시 위례신도시에 문을 연 스타필드시티 위례점 4층에 215m2(65평) 규모로 데블스 다이너 2호점도 선보였다. 


복합 쇼핑몰을 찾는 가족 고객들을 위한 데블스 다이너는 미국의 작은 식당을 재현한 공간에서 데블스도어 수제맥주를 비롯해 주스, 쉐이크, 스테이크, 치킨, 피자, 스파게티 등 30여종의 미국 가정식을 즐길 수 있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수제맥주 마니아와 가족 단위 고객들을 위해 각 지역의 특성에 맞춘 데블스도어, 데블스 다이너 신규 매장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먹거리와 즐길거리를 갖춘 외식 공간으로 육성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신세계푸드는 이번 신규매장 오픈으로 서울 센트럴시티점, 여의도 IFC몰점, 코엑스점, 스타필드 하남점, 제주신화월드점 등 5곳의 데블스도어와 스타필드 고양, 스타필드시티 위례 등 2곳의 데블스 다이너 매장을 운영하게 됐다.



2018.12.18 (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