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반

Home > 동반
Home > SSG DAILY/PRESS


반려견 동반 쇼핑몰을 넘어 펫 프렌들리 쇼핑몰로 거듭나

스타필드, 국내 최초 ‘도그라운지’ 설치 
#신세계프라퍼티


쇼핑테마파크 스타필드가 국내 최초 반려견 동반 고객들이 반려견과 같이 쉴 수 있는 ‘도그 라운지’를 설치했다.


국내 유통시설 최초로 반려견 동반 쇼핑을 허용한 스타필드가 선보이는 도그라운지는 반려견과 함께 쉴 수 있는 전용 소파를 비롯해, 반려견들이 용변을 해결할 수 있는 해우소, 반려인이 화장실 이용 시 반려견을 잠깐 묶어둘 수 있는 ‘도그훅’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이번 도그라운지는 반려견의 동물행동 측면을 고려한 반려견 전문 휴게시설이란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스타필드는 지난 여름부터 동물 심리치료 전문병원인 ‘그녀의동물병원’과 협업을 통해 매장 내에서 반려인과 일반인 간의 만족도와 반려견 입장에서의 시설 만족도 등을 복합적으로 살펴봤다.


이 과정에서 반려인과 비반려인들이 모두 편하게 쉴 수 있는 공간의 필요성을 공감하며 ‘도그 라운지’를 국내 최초로 도입하게 되었다.


우선 일반인과 반려견 동반 고객들이 따로 편하게 쉴 수 있도록 불투명 유리벽을 활용해 공간을 분리시켜 각각의 고객들이 편하게 쉴 수 있도록 배려했다.


또, 반려견이 올라가 쉴 수 있는 집 형태의 애견 전용 소파를 비롯해, 반려견의 행동 패턴을 고려해 용변을 해결할 수 있는 천연잔디와 천연목재 기둥으로 구성된 반려견 전용 해우소도 설치했다.


그녀의동물병원의 설채현 수의사는 “일반적으로 성견의 경우 한번 용변을 해결하면 5~6시간 이상 정도 용변을 참을 수 있다”며,


“반려견들이 쇼핑 전 해우소를 들리면, 매장 내에서 애견 용변으로 인한 일반 고객들 불만을 줄일 수 있고 반려견도 편하게 쇼핑을 할 수 있는 1석 2조의 효과가 있다”며 설치 이유를 밝혔다.


또한, 반려견을 동반한 고객들의 화장실 이용 시 불편하다는 의견을 반영해 화장실 앞에 반려견을 잠시 대기 시킬 수 있는 ‘도그훅’을 국내 최초로 설치했다.


고객 화장실 앞 벽면에 반려견 목줄을 걸 수 있는 고리인 ‘도그훅’과 가림막을 설치해 화장실을 이용하는 동안 잠시 반려견을 잠시 묶어 둘 수 있도록 했다. 


또, 잠시 묶여있는 동안 반려견의 불안한 심리를 최소화 시켜 다른 고객들에게 피해를 주지 않도록 가로 1m, 높이 0.8m의 가림막도 설치했다. 


신세계 프라퍼티 최재균 운영팀장은 “스타필드는 국내 최초로 반려견 동반이 가능한 쇼핑몰로써 반려견 동반 고객에 대한 시설이 부족한 편이였다”며,


“이번 동물행동 전문가의 자문을 통해 변려견과 반려인은 물론 일반 고객들까지도 편하게 쇼핑할 수 있는 펫 프렌들리 쇼핑몰로 거듭나게 되었다”고 말했다. 



2018.12.03 (월)

Home > SSG DAILY/PRESS
‘알랭 드 보통’의 식기 브랜드
신세계 입성 위해 문 두드린다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



 

알랭 드 보통의 철학이 깃든 식기 브랜드, 제작기간만 5년 걸린 블루투스 스피커, 영화제의 꽃 여배우 드레스 디자이너 출신의 신진 패션 브랜드 등 기존 백화점에서 찾아 볼 수 없던 브랜드들이 신세계백화점의 문을 두드립니다.

 

오는 9일, 신세계의 협력회사 공개모집 행사인 ‘S-PARTNERS’에서 10:1이 넘는 치열한 경쟁을 뚫고 올라온 16개의 우수 중소 브랜드들이 신세계 입점을 위한 최종 컨벤션을 본점 문화홀에서 펼칩니다.

 

지난 2012년 업계 최초로, 중소기업 브랜드의 백화점 판로개척을 돕고 경쟁력 있는 국내 신진 디자이너 발굴을 위해 협력회사 공개 모집에 나섰던 신세계 ‘S-PARTNERS’ 가 올해로 4회를 맞았습니다.

 

박주형 신세계백화점 지원본부장은 “올해 ‘S-PARTNERS’는 회를 거듭하며 지원 브랜드가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4회째임에도 불구하고 155개의 우수 중소 브랜드가 지원하며 성황을 이루었다.”고 말하며, “특히 올해는 신세계와 상생협약을 맺은 동반성장위원회, 한국패션협회, 한국디자인진흥원과 협업을 통해, 그 어느 때보다 실력과 경험을 두루 갖춘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들은 물론 해외시장에서도 그 가능성을 인정받은 생활용품 관련 중소기업들이 대거 지원했다.”고 밝혔습니다.

 

 

영화제 드레스 제작 브랜드부터 5년여만에 완성된 블루투스 스피커 등 다양


신세계 바이어들은 11월초부터 약 2주간에 걸쳐 155개 브랜드의 서류심사는 물론 상품력 검증을 위해 현장을 일일이 방문하는 등 엄격한 심사를 거쳐 최종 컨벤션에 선보일 16개의 우수 브랜드를 선발했습니다.

 

이번 최종 컨벤션에는 2013년부터 2015년 올해까지 매년 청룡영화제,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대종상 영화제에서 한세아, 김선영 드레스로 유명세를 떨친 이명제 디자이너가 이끄는 여성 의류 브랜드 ‘아틀리에러브’, 영화배우 진구가 웨딩반지로 선택하고 배우 한채영이 패션쇼에 착용해 인기를 끈 쥬얼리 브랜드 ‘디포이’ 등 실력파 패션 브랜드가 참여합니다.

 

또 산업통상자원부 지정 글로벌 디자인 리더이자 프랑스의 철학가 ‘알랭 드 보통’과 협업해 지난 청주 비엔날레에서 옻칠이라는 소재로 식기 디자인의 혁신을 이룬 문채훈 대표가 이끄는 식기 브랜드 ‘다문’,

 

연구개발 2년 3개월, 사운드 테스트 11개월 등 제작만 총 5년여에 걸쳐 완성도를 높인 블루투스 스피커 브랜드 ‘지미 스튜디오’ 등 그간 백화점에서 쉽게 볼 수 없었던 브랜드들이 창의적인 디자인과 각자의 개성을 뽐낼 예정입니다.

 

올해 역시 컨벤션의 공정성과 객관성을 확보하기 위해 패션 디자이너 ‘진태옥’, 반하트 디 알바자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정두영’, 패션 스타일리스트 ‘서은영’, 레옹코리아 발행인 겸 대표이사이며 로피시엘 옴므코리아와 몽트르 총괄 디렉터인 ‘송은희’, 홍익대학교 국제디자인 전문대학원 디자인 경영학과 교수이자 국제 디자인 트렌드 센터장인 ‘나건’ 등 외부전문가만으로 최종 심사위원단을 구성해 품질, 패션성, 창의성 등 종합적인 상품성을 평가하게 됩니다.

 

또한 최종 선발 후에도 해당 브랜드 육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패션 컨설턴트, 대학교수 등 전문가 자문단을 별도로 구성해 백화점에서 성장해 나갈 수 있는 실질적인 영업 노하우를 전수할 계획입니다.

 

 

최종 선발 브랜드, 신세계 주요 점포에 팝업스토어

 

이번 컨벤션에서 최종 선정된 10여개 브랜드는 내년 초부터 본점, 강남점, 센텀시티점 등 신세계 주요 점포에서 팝업스토어를 선보이고, 팝업스토어 매출, 고객 반응 등 실제 고객들의 평가를 토대로 신세계 단독매장 또는 신세계가 직접 운영하는 편집숍에 정식 입점해 고객을 만나게 됩니다.

 

실제 지난 2012년 첫 번째 ‘S-PARTNERS’ 행사를 통해 고객들에게 소개된 생활용품 브랜드 아즈마야는 현재 신세계의 상장인 본점과 매출 1위 점포인 강남점에 단독매장을 정식으로 열고 성황리에 매장을 운영 중입니다.

 

신세계백화점 대표이사 장재영 사장은 “중소기업 육성을 위한 협력회사 공개 모집 ‘S-PARTNERS’는 중소기업들에게는 백화점 입점 기회를 제공하고 백화점도 상품 차별화로 경쟁력이 강화되는 새로운 동반 성장 모델로 확실하게 자리잡았다.”며, “최종 컨벤션 이후에도 지속적인 육성 과정을 통해 실력파 브랜드들이 백화점 고객들에게 소개되고 시장에 자리잡을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