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SSG 뉴스/보도자료
신세계백화점, ‘고객제일’ 경영 및 협력회사 상생시스템 ‘우수’
소비자중심경영(CCM) 우수기업 재획득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


‘고객제일’ 경영 및 협력회사 상생시스템 ‘우수’, 2년만에 CCM 재획득





신세계백화점이 오는 23일, 2년마다 공정거래위원회가 주관하고 한국소비자원이 주최하는 ‘소비자중심경영(CCM, Consumer Centered Management)’ 인증을 2014년에 이어 또 한번 획득합니다. CCM은 기업이 수행하는 모든 활동을 소비자 관점에서 소비자 중심으로 구성하고, 관련 경영활동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있는지를 평가하여 인증하는 제도입니다.


이 제도는 지난 2005년 시작돼 지난 해까지 167개 기업(대기업 및 공공기관 102개, 중소기업 65개)만이 인증 받을 만큼 평가가 까다로워 대외적으로 권위를 인정 받고 있습니다. 신세계백화점 역시 올해 3월과 4월에 걸쳐 서류와 현장평가 등 10여개가 넘는 엄격한 평가항목들을 통과해 인증 받게 되었습니다.


신세계백화점은 창사 이래 경영철학이 줄곧 ‘고객제일’임은 물론 지난해 경영이념을 ‘고객의 불만에서 기회를 찾고 관습을 탈피하여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혁신기업이 되자’ 선정했습니다. 또, 비전을 ‘고객의 행복한 라이프스타일을 디자인하는 기업’으로 선정하는 등 고객 중심 경영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더불어 우수 중소 협력업체 발굴을 위한 ‘S-PARTNERS’를 지난 2012년부터 꾸준히 진행하고 있으며, ‘대ㆍ중소기업 동반성장 훈장’, ‘유통업 상생협력문화 확산사업 산업부장관상’ 등을 수상하는 등 협력회사와의 상생시스템이 우수한 것도 평가 결과에 큰 몫을 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장재영 신세계백화점 대표는 “신세계백화점의 존재 이유는 고객이고, 모든 의사결정의 원칙과 기준도 고객”이라며, “고객으로 집중된 경영철학을 기반으로 멈추지 않는 혁신을 통해, 유통의 신세계를 개척하는 유통 리딩기업의 자리를 지켜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