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SSG 뉴스/보도자료
8년간 100만명/월평균 3만명 이용, 지역 복합놀이문화 공간 자리매김
장난감도서관 50호관 개관, 8년간 100만명
신세계그룹
#신세계그룹



 

신세계는 ‘신세계∙이마트 희망장난감도서관’ 50호관인 영통관 개관식을 20일 오후 2시, 수원 영통육아종합지원센터에서 열었습니다.

 

희망장난감도서관은 지난 2007년 신세계가 제주시에 첫 장난감도서관을 연 뒤 약 8년 만에 50호관을 돌파했는데요. 전국 32개(시) 지역 50개의 희망장난감도서관은 다양한 지역의 미취학 아동들이 이용할 수 있는 시설로 발전해가고 있습니다.

 

신세계는 지역사회의 높은 호응에 힘입어 올해만 21개의 장난감도서관을 여는 등 사회공헌사업 속도를 높여가고 있습니다.

 

희망장난감도서관은 신세계그룹의 대표적인 사회공헌사업으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함께 7세 이하의 어린이들에게 장난감을 대여하고 육아를 위한 보육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신세계∙이마트 희망장난감도서관’은 지난 8년간 총 100만 명이 이용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장난감도서관이 꾸준히 늘면서 월평균 이용객도 11월 기준 3만 명에 달합니다.

 



 

이번에 개관한 영통관은 기존 장난감도서관의 1.5배인 70평 규모로 ‘복합놀이문화공간’이라는 콘셉트를 적용해 장난감도서관의 새로운 모델을 제시했습니다.

 

영통관 방문 아동을 위해 전동자동차를 5대를 비치하고 아이들이 운전을 경험할 수 있는 레이싱 공간을 마련했으며, 뽀로로, 꼬마버스타요, 라바 등 아동들의 선호도가 높은 TV방영 만화 캐릭터 장난감을 중점적으로 비치했습니다.

 

또 편백나무 풀장을 설치해 아동들이 친환경적인 곳에서 마음껏 뛰어 놀 수 있는 공간을 제공했습니다.

 

 

50호관 기념 종이 접기 김영만 선생님 초청행사, SNS 동영상 컨테스트




 

한편 신세계는 장난감도서관 50호관 돌파 기념으로 다채로운 행사를 진행합니다.

 

개관식이 있는 이날 종이 접기 김영만 선생님 초청 기념행사와 뽀로로 캐릭터 인형과 함께하는 기념촬영 사진행사를 진행됩니다. 페이스북 희망장난감도서관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50호관 오픈기념’ 동영상 컨테스트도 진행합니다.

 

또한 이달 20일부터 12월4일까지 2주간 진행되는 동영상 컨테스트에 미취학 아동의 재미있고 귀여운 모습을 촬영해 응모하면, 한솔교육교재+신세계상품권50만원(1명), 짐보리아동교구+신세계상품권30만원(1명), 뽀로로,꼬마버스타요장난감세트+신세계상품권20만원(5명), 스타벅스 기프티콘(40명) 등이 시상을 통해 제공됩니다.


 

 


희망장난감도서관 영통관 개관식에는 △염태영 수원시장 △박광온 새정치민주연합 국회의원 △고두심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나눔대사 △김군선 신세계그룹 부사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김군선 신세계그룹 CSR사무국 부사장은 “희망장난감도서관이 미취학 지역 아동들의 건전한 성장과 발달에 기여하는 복합놀이문화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신세계그룹은 장난감도서관의 지속적인 운영에 필요한 지원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신세계는 이에 앞서 지난 17일, 고양시 (구)일산역 역사박물관 1층에 희망장난감도서관 49호관을 개관했습니다. 고양 일산역사관(49호관)은 등록문화재 294호로 지정된 (구)일산역사 내부에서 운영되며, 역사(驛舍)에 들어선 최초의 장난감도서관입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