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SSG 뉴스/보도자료

외국인 고객, 자주 가로수점에서 아동용 식기 가장 많이 구입해

중국인, 자주 아동용 그릇에 빠지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의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자주(JAJU)에서 판매하는 아동용 식기 제품이 외국 고객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자주(JAJU)는 지난 12일 가로수점을 방문한 중국인 고객 한 명이 아동용 스테인리스 식기 시리즈를 13300( 1억원) 구입했다고 밝혔다.

 

중국인 고객이 구입한 제품은 자주의 인기 아동 식기인 숨바꼭질 시리즈로 최고급 소재와 하늘색 곰이 그려져 있는 디자인이 특징이다. 중국인 고객은 대접 3천여 개, 밥공기 2천여 개, 2천여 개, 스푼포크세트 2천여 개, 손잡이볼 3천여 개 등 총 1 3300개를 주문했다. 자주는 별도의 주문 생산을 통해 연내 납품할 계획이다.

 

자주의 아동용 식기는 가로수점을 방문하는 외국인 고객들이 가장 많이 구입하는 제품이다. 한국산 스테인리스 제품이 좋다는 입소문이 퍼지면서 자주 매장에서 아동용 스테인리스 식기를 구입하려는 외국인 고객들도 많아지고 있다. 일부 중국인 고객들은 한번에 1천개씩 주문할 정도다.

 

이처럼 자주의 아동용 식기가 외국 고객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것은 우수한 소재와 안전성 때문이다.

 

자주의 스테인리스 식기류와 조리도구는 세계적으로 최고 품질을 자랑하는 한국산 304 스테인리스를 사용해 녹이 잘 슬지 않고 위생적이다


특히 아동 제품의 경우 쉽게 뜨거워지는 스테인리스의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내부는 스테인리스, 외부는 열에 강한 ABS 소재의 이중 몰드 구조로 제작해 뜨거운 음식을 담아도 겉으로 열이 전달되지 않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제품 외부 그림은 무독성 잉크를 사용해 프린트 했다.

 

고급스러운 디자인도 인기 비결이다. 어린이용품에서 흔하게 사용되는 만화 캐릭터 대신 곰, 우주, 기차 등 아이들이 좋아하는 그림이 핑크, 블루 등 파스텔 색상으로 표현돼 깔끔하다.

 

국내 고객들에게도 인기가 많은 자주의 아동용 스테인리스 제품은 외국인 고객의 구입이 함께 늘어나면서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2016년에는 66%, 2017년에는 32% 증가했다.


허지영 신세계인터내셔날 자주 상품2팀장은 “자주의 스테인리스 제품은 소재가 안전하고 마감이 잘 되어 있어 국내 고객들에게 먼저 인정받은 제품”이라면서 “한국 시장이 글로벌 스탠다드가 되어 가고 있기 때문에 깐깐한 국내 소비자들의 기준에 맞춰 품질에 많은 공을 들이고 있다”고 말했다. 


2018년 7월 19일(목)